"일본의 대외 관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일본의 정치}} 추가
잔글 (114.202.114.110(토론)의 27339356판 편집을 되돌림/ 이런건 앞으로 일반 문서 말고 사용자 토론같은곳에 적거나 해주세요)
태그: 편집 취소 m 모바일 웹 고급 모바일 편집
({{일본의 정치}} 추가)
{{일본의 정치}}
[[파일:P032514PS-0983 (14085164464).jpg|섬네일|250px|2014년 3월 25일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대한민국]] [[박근혜]] 대통령, [[미국]] [[버락 오바마]] 대통령, [[일본]] [[아베 신조]] 총리의 공동 기자회견]]
 
[[태평양 전쟁]] 이후부터 현재까지 '''일본의 대외 관계'''는 샌프란시스코 평화조약(1951년) 및 각국과의 배상・보상조약을 거쳐 재구축된 것이다. 외교정책은, 미국과의 동맹을 기축으로 하여 서방 각 국가들과 긴밀한 제휴를 해 가면서, [[반공주의]], 경제중심주의 외교라는 특징을 가지고<ref name="동아">[[두산동아|동아출판사]] (1982년 초판, 1992년 제12차 개정) 《동아 세계대백과사전》</ref> {{Rp|531}} 유엔을 지원하는 것으로써, 평화로운 안정과 번영을 이룩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패전 이후, 1951년까지 주권을 상실하여 외교 자주권을 갖지 못하여 점령 기간 동안 점령국인 미국의 정책을 구현하는 선에서 대외 정책이 실시되어 왔다.<ref name="동아"/>{{Rp|531}} 그 후 1951년의 [[샌프란시스코 강화 회의]]에서 [[소비에트 연방]] 등 공산주의 국가들의 조인 거부가 이루어진 가운데 미일 강화조약과 안보조약이 체결되고, 중화민국과 중일조약이 조인되어 이들과의 관계를 회복함과 동시에 외교권을 회복하게 된다.<ref name="동아"/>{{Rp|531}} 1955년에는 [[GATT]]에 가맹한 것을 시작으로, 민주주의 경제 정책을 취하는 선진 공업 국가들 중에서 점차 중요한 대외 입지를 차지하게 되었다. 1956년에는 소비에트 연방과 국교를 회복함과 동시에 [[유엔]]에 가입함으로써 국제 사회에 복귀하게 되고<ref name="동아"/>{{Rp|532}} 거의 모든 독립국과 국교를 맺고 외교를 행하고 있다. 다음 해에 [[기시 노부스케]] 내각은 유엔 중심주의, 자유주의 국가들과의 협조, 아시아의 일원으로서의 입장 견지라는 외교 3원칙을 발표하였다.<ref name="동아"/>{{Rp|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