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 (이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8 바이트 추가됨 ,  11년 전
→‎아호: 아호(雅號)와 아호(兒號)는 서로 다른 대상입니다. 게다가 아호(雅號)는 별호의 한 종류입니다.
(→‎아호: 아호(雅號)와 아호(兒號)는 서로 다른 대상입니다. 게다가 아호(雅號)는 별호의 한 종류입니다.)
일반적으로 호라고 하면 별호를 가리킨다. 지은 사람의 개성이나 이름을 가지게 될 사람의 성품이나 직업, 취미, 특기를 반영하는 경우가 많다. 남이 지어주는 때도 있으나, 오늘날 대부분 자신이 직접 짓는다. 필명이나 별명도 별호로 볼 수 있다.
 
==== 아호 ====
아호(雅號)는 우아하게 부르는 호칭이다. 성호(星湖)나 다산(茶山) 등의 아호는 지역 이름에서 취한 것이고 [[인산]](仁山)이나 의암(義庵) 또는 경재(敬齋) 등의 아호는 덕목에서 취한 것이다.
 
=== 아명 ===
아호(兒號) 또는 아명(兒名)이라고 하며, 주로 어릴 때 정식 [[이름]]을 짓기 전에 집안에서 부모가 자식에게 사용하는 친근한 이름이다. 옛날에는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의미에서 역설적으로 천한 의미의 이름으로 아명을 지었는데, [[대한제국 고종]]의 아명은 [[개]][[똥]]이, [[황희]]의 아명은 도야지([[돼지]])였다. ‘개똥’을 ‘개동’(開東)으로 표기한 예에서 보이듯이 아명을 한자로 표기한 이름이 정식 이름으로 발전한 예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