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건제"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9 바이트 추가됨 ,  4개월 전
잔글
태그: 2017 원본 편집
 
|}
 
== 중국의 봉건 제도봉건제 ==
{{본문|중국의 봉건제}}
봉건제는 중국 [[주나라]] 때 시행된 것으로, 왕족과 공신들을 요충지의 제후로 봉하여 주나라 왕실을 지키는 번병(藩屛)으로 삼은 것에서 시작되었다. 주나라 왕족 및 공신으로 이루어진 50여 제후국들이 임명되어 중국 각지에 남아 있던 기존의 800여 제후들을 아우르도록 한 것이다. 주나라 이전부터 존재했던 800 제후에서 볼 수 있듯이 기존에도 봉건제도와 유사한 형태의 체제는 있었지만, 주나라 때 정치·사회 제도로서 로 정비되어 실시된 것으로 보는 것이 일반적이다.
 
[[한나라]] 이후 중국의 여러 왕조는 황족들을 제후왕으로 책봉하는 '''봉건''' 전통은 형식적으로 부활하여 유지되었으나, 실질적인 제도는 주나라의 봉건제도와 달랐다. 분봉된 제후왕들은 실권을 가지지 못했으며, 제후왕들의 영지를 포함한 모든 지역은 황제가 임명한 행정관이 일정한 임기 동안 다스리는 군현제로 통치되었다. 제후왕들의 제후국은 이름만 국(國)이고 행정관의 직명만 달랐을 뿐 실질적으로 군(郡)과 차이가 없었다.
 
== 유럽의 봉건 제도봉건제 ==
[[중세]] 유럽에서 형성된 지방 행정 제도이자 정치·사회 체제이다. 영주와 농노로 이루어진 [[장원 (봉건제)|장원]](莊園)을 기초 단위로 하여 각 장원의 통치자인 영주([[기사]])는 쌍무적 계약을 통해 상위 [[영주 (작위)|영주]](대영주)의 가신(家臣)이 되고 대영주 또한 더 상위의 영주로 이어져 궁극적으로 국왕 또는 황제와 쌍무적 계약 관계를 맺어 계층적인 가신 관계가 형성된 체제이다. 국왕을 포함한 모든 계층의 지배자들은 모두 장원을 다스리는 제후이며, 국왕 등의 제후는 소유하에 있는 다수의 장원을 대영주에게 분봉하여 다스리게 하거나, 한 단계 낮은 중간영주의 충성을 얻음으로써 광대한 영토를 유지하게 된다. 예를 들어 [[영국]]의 국왕은 영국이라는 나라를 구성하는 모든 대영주들의 수장이면서 동시에 국왕령에 속하는 영주들의 수장인 제후였으며, 또한 수도 런던을 포함한 국왕 직할령을 다스리는 영주였다. 이러한 누층적인 관계는 영주가 가지는 작위에서도 드러나는데, 영국의 국왕인 [[엘리자베스 2세]]의 공식 작위를 예시로 보면 영국 및 영연방 국가의 국왕 이외에도 노르망디 공작, 랭커스터 공작, 맨 섬의 영주, 에든버러 공작(女), 메리오네스 백작(女), 그리니치 남작(女) 등 다양한 작위가 있다.
 
봉건 영주는 경제적 기초가 자급자족적이고 교통도 발달하지 못했기 때문에 많든 적든 독립 경향을 갖게 되지만, 큰 것은 형식상으로는 국왕의 가신이면서 스스로 많은 가신을 두고 사실상의 독립 국가를 이루었다. 이러한 봉건영주를 제후(諸侯)라고 한다. 제후는 오래된 많은 부족적인 통합체 위에 군림하는 수장적인 성격이 강하다. 왕권이 발달하지 못했을 경우에는, 일부 제후는 왕의 영토보다도 넓은 지역을 지배하고 있는 경우도 극히 드물지 않다. 많은 제후들이 강력한 힘을 가지게 되면 나라는 봉건적 분열상태로 빠지게 된다.
 
== 일본의 봉건 제도봉건제 ==
[[일본]] [[에도 시대]]에 존재한 [[다이묘]]와 이들이 다스렸던 [[번 (행정 구역)|번]] 등의 제도를 봉건 제도라 불렀다. 이는 당대 일본 유학자들이 자국의 정치·사회 상황이 중국의 봉건 제도와 유사했다고 보고 같은 호칭으로 불렀던 것이다. 하지만 중국의 봉건 제도와는 상당한 차이가 있으므로 틀리다고 봐야 한다. 일단 다이묘는 에도 시대 이전부터 내려져오는 제도였고, 당시 일본은 누군가가 임명한 것이 아니라 자체적인 무력으로 난립한 여러 영주들에 의해 뺏고 빼앗기는 전국시대를 거치고 있었기 때문이다. 일단 중앙정부라는 것도 없었고 정부에 의한 통제력 따위는 존재하지도 않았다. 아무런 실권이 없는 상징적인 왕가만 존재했을 뿐이다. 이는 같은 문화권을 공유하지만 통일 되지 않은 여러 부족들이 난립한 형태라 봐야한다. 즉, 부족국가 형태인 것. 물론 통일이 된 일본의 에도시대 이후에 한해, 일본의 정치 제도는 유럽과 유사한 봉건제도의 형태로 발전했다고 평가된다.
 
{{각주}}
 
== 참고 문헌 ==
{{서양 중세사}}
{{글로벌|제목=봉건 제후|주소=https://ko.wikisource.org/wiki/글로벌_세계_대백과사전/세계사/중세_유럽과_아시아/봉건제도와_이슬람_문화/유럽의_봉건제도#봉건_제후}}
 
{{서양 중세사}}
[[분류:봉건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