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2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독발구단독발욕단'''(禿髪傉檀, [[365년]] ~ [[415년]])은 [[오호십육국 시대]] [[남량]](南涼)의 제3대 군주(재위:[[402년]]- ~ [[414년]])이다. 시호(諡號)는 경왕(景王)이며, [[독발오고]](禿髪烏孤), [[독발이녹고]](禿髪利鹿孤)의 동생으로써 독발오고 재위시 거기대장군, 광무공(廣武公)에 봉해졌고, 독발이녹고 재위때에는 도독중외제군사(都督中外諸軍事), 양주목(涼州牧), 녹상서사(録尚書事)를 겸임하여 언제나 군권(軍權)은 구단이 장악하고 있었다.
 
건화(建和) 3년([[402년]]) 독발이녹고가 병으로 죽자, 구단이 그의 지위를 계승하고 양왕(涼王)이라고 자칭하고, 연호를 홍창(弘昌)이라고 개원(改元)하고, 수도를 낙도(楽都)로 옮겼다. 그러나 이때부터 수년간 [[하나라]](夏) 및 [[북량]](北涼)의 침입을 받게 되었다. 주변에서의 침입원인은 남량의 땅이 작고, 백성이 가난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한 구단은 가평(嘉平) 7년([[414년]]) 서쪽의 토번 을불부(乙弗部)를 공격해 국력의 충실도를 기도했다. 그러나 [[서진]](西秦)의 공격을 받고 낙도가 함락되고, 구단도 서진에게 항복함으로써 남량은 여기서 멸망하게 되었다. 다음해 구단은 서진의 왕 걸복식반(乞伏熾磐)에 의해 독살당한다.

편집

1,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