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총생산"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2 바이트 추가됨 ,  4개월 전
'''상품 고정 환율을 대표하는 금''' 가치는 변하지 않았다. 49년 동안 '''상품 금 1g 구매하는데 필요한 달러 숫자가 50배 증가 49년 동안 채무채권인 달러 가치가 유동성 공급 약속 남발로 50배 하락한 것'''이다.
 
다양한 화폐 발행권 변동 환율로 상품 교환하는 국제무역 상품값 달러 결제 금융환경에선, 돈을 번 무역흑자 국가라 해도, 국가GDP 상품 고정 환율로환율에 낮은 재정적자국채누적 비율 맞춘 국가들은, 높은 재정적자국채 누적 비율변동 환율 화폐 과잉 공급 무역적자 국가들보다, 외국 화폐 유입 유동성 공급 높기 때문에 그에 따른 상품값 상승율 높아 국민 노동시간 길어지게 된다. 이런 손해 안보려면, GDP대비 재정적자국채 누적 비율 미국이 발행하는 비율과 맞춰야 해소된다. 한국 재정적자 국채 발행 화폐 공급은 국제무역상품값 결제에 사용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한국 상품값 상승 구매 한국인 간접세금 증가하게 되는데, 외부 환경요인에 맞춰 발행한 국채를 전국민 균등 지급하면 간접세금 납세 부담보다 균등지급 수입이 더크기 때문에 문제 없고, 물가 상승 기업 매출 증가 일자리 유지, 증가하게 된다. 국가 재정적자는 나라 빚이 아닌 유동성 공급 간접 세금으로, 나라 빚은 외환수입-외환지출= 마이너스 지속으로 외환보유고가 바닥, 외국 상품을 구매할 수 없는 외환부족 상태가 되는 것이다. 적자국채 규모는 한국 신용과 전혀 상관없다. 외국인이 한국에 빌려주는 돈은 원화로 갚는 것이 아닌, 갚을때 달라진 변동 환율에 맞춰서 외국 화폐로 변동된 상품 고정 환율 환산해서 갚기 때문이다.
 
== 국가별 GDP 순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