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란체스코 살비아티 (대주교):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 파치 음모 사건 ===
{{상세|파치 음모}}
임지부임을 거부당해 메디치 가문에 대한 복수심에 불타오르게 된 프란체스코 살비아티는 1477년 초, 반 메디치를 꿈꾸던 프란체스코 데 파치, [[지롤라모 리아리오]]와 로마에서 만나 음모를 꾸몄다.<ref>크리스토퍼 히버트 <메디치 가 이야기> 생각의 나무 2002.2.2, p165</ref> 기본 계획은 로렌초 데 메디치와 그의 동생 [[줄리아노 데 메디치|줄리아노]]를 동시에 암살하고 무력으로 의회와 행정부를 전복시킨 후 정권을 찬탈하는 것이었다. 용병대장 몬테세코와 우르비노 공작등 여러명의 동조자들도 모았으며 메디치 가문과 사사건건 부딪치며 갈등하던 교황 식스토 4세으로4세로 부터도 간접적인 지원을 약속받았다.
 
그는 자신의 조카 [[라파엘레 리아리오]]를 메디치 가문의 형제에게 보내서, 1478년 4월 26일 피렌체 대성당에서 진행되는 미사에 메디치 가문의 [[로렌초 데 메디치|로렌초]]와 [[줄리아노 데 메디치|줄리아노]] 형제를 초대했다. 공격시점은 성체거양의 종소리가 울릴때를 잡았다. 성체거양시 경배를 위해 미사 참석자들 전원이 억숙한 경배를 위해 고개를 숙이는게 관례였기 때문이다.<ref>G.F.영 <메디치 가문 이야기> 현대지성 2020.7.9, p</ref> 성체거양이 시작되자 공모자들이 메디치 가문의 형제들을 공격하였고,<ref>크리스토퍼 히버트 <메디치 가 이야기> 생각의 나무 2002.2.2, p173</ref> 프렌체스코 살비아티는 곤팔로니에레(수상) 페트루치를 죽이고 행정부를 장악하기 위해 수행원으로 가장한 용병들을 이끌고 베키오 궁으로 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