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리즈카 투쟁"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14 바이트 제거됨 ,  1개월 전
나리타공항 건설에서 화근이 된 일본 정부의 정책과 그로 인해 발생한 산리즈카 투쟁은 양측에 모두 비참하기만 한 결과를 가져왔다. 이후 공공사업을 둘러싸고 분쟁이 일어나는 현장에서는 “합의형성의 노력을 하지 않은 채 힘에 의지해 사업을 진행하면 힘에 의한 저항을 낳는다”는 자숙을 담아 “나리타처럼 되지 말자(成田のようにならないようにしよう )”가 표어가 되었다.<ref name="drum111112">[[#石毛博道|朝日新聞成田支局(1998)]]111-112頁。</ref>
 
내륙에 공항을 건설하면 토지취득 및 소음 문제가 현저하게 발생할 수 밖에 없는데, 나리타에서는 앞의 문제에 산리즈카 투쟁까지 더해져 막대한 손실을 입었다. 이 교훈으로 이후 일본은 해상 및 원격지에 공항을 건설하는 경향이 커졌고 이는 일본 공항의 편리성 저하와 비용 증가로 이어졌다.{{refnest|group=주해|그러나 해상에 건설된 [[간사이 국제공항]]에도 중핵파가 공항건설공사의 견학선에 방화하는 테러사건([[요코하마요트 소형여객선 폭파사건]])을 일으킨 바 있다.<ref>立花書房編『新 警備用語辞典』立花書房、2009年、517頁。</ref>}}{{refnest|group=주해|간사이공항 인공섬 건설 총 공사비가 1조 엔임을 처음 들은 세계 공항관계자는 이 막대한 건설비에 통역의 오역이 아닌지 반문하기도 했다.<ref>([[#杉浦一機|杉浦一機(1999年)]]59頁。</ref>}}<ref>谷川一巳『空港まで1時間は遠すぎる!? 』交通新聞社新書(1289-1290/2905)</ref><ref>轟木一博『空港は誰が動かしているのか』日本経済新聞出版社、2016年、455-466/2516。</ref> 또한 토지수용과 행정대집행도 신중하게 실시되도록 되었으니, 산리즈카 투쟁은 일본 공공사업 전반에 엄청난 영향을 미친 것이다.<ref name="sankei150803" /><ref name=":2">{{서적 인용|title=Sanrizuka ando soiru|last=1943-|first=Fukuda, Katsuhiko|last2=1943-|first2=福田克彦|date=2001|publisher=Heigensha|isbn=978-4938391263|edition=Dai 1-han|location=Tōkyō|oclc=50391770}}</ref><ref name=":24">{{뉴스 인용|title=成田開港40年 地元農家「闘争の犠牲大きすぎた」|date=2018-05-18|url=https://www.nikkei.com/article/DGXMZO30692920Y8A510C1CC1000/|accessdate=2018-05-22|publication-date=|language=ja-JP|work=日本経済新聞 電子版}}</ref>
 
[[나리타 하늘과 대지의 역사관]]은 국가공무원 종합직 초임자와 [[나리타공항회사]] 신입사원 연수에 포함되어 있다. 제2의 나리타를 만들지 않도록 산리즈카 투쟁의 교훈을 살리기 위한 노력이라 한다.<ref name=":2" /><ref>{{뉴스 인용|title=「空と大地の歴史館」はトリビアに満ちあふれていた 「流血の日々」コーナーには闘争ヘルメットや火炎瓶も…|newspaper=産経ニュース|date=2016-02-27|author=城之内和義|url=http://www.sankei.com/premium/news/160227/prm1602270013-n1.html|accessdate=2017-03-28|publisher=産経新聞社}}</ref>

편집

36,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