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잉 B-17 플라잉 포트리스"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잔글
 
== 개발의 경위 ==
[[1934년]]에 [[미국 육군]]은, 당시의 주력 폭격기 마틴 B-10(쌍발 폭격기)의 후계기로서 항속력과 폭탄 탑재량을 2배로 강화한 「다발 폭격기」를 미국 내 항공기 제작사에 요구했다. 이런 요구에 [[보잉]]은 이전부터 사내에서 개발하고 있던 엔진 4기를 가지는 대형기의 기본 설계를 바탕으로, 시험 제작기 '모델 299'를 완성시켰다. [[1935년]]의 제식기의 선정에서는, 모델 299는 라이벌인 더글러스 B-18(DC-2의 개조형)에 비해 압도적인 고성능을 나타내, B-17으로서 채용되었다. 그러나, 높은 가격이 문제가 되어, 첫 해 발주량은 B-18의 133기와 비해 B-17은 13기로 매우 적었다. 이 경향은 [[1939년]]의 [[제2차 세계 대전]] 발발까지 계속되었다. 그러나, 개전 후에 B-18의 성능으로는 실전에서 도움이 되지 않는 것이 분명해져, B-17의 대량생산이 개시되었다. 덧붙여 모델 299는 일본 육군도 대형기 개발의 기술 자료로서 구입을 검토했지만, 역시 높은 가격이 걸림돌이 되어 단념하였다.
 
덧붙여서 [[제2차 세계 대전]]에 참전하기 이전의 [[미국]]은 고립주의적 경향이 강하고, 이러한 고성능의 [[폭격기]]를 보유하는 일에 대해서는 의회·의회와 납세자로부터의 반대가 깊었다. 그 때문에그래서 '적국을 공격하기 위한 병기가 아니고, 미국 본토 방위를 위한 병기이다.」병기'라는 변명을 위해 '하늘을 나는 요새라고요새'라고 명명됐던 것이다. 열차포의 대체 병기로서 미국의 장대한 해안선에서 적 상륙군을 저지 및 요격한다고 하는 명목이며, 정확하게는 '하늘을 나는 연안 바리케이드'에 가까운 뉘앙스이다. 일본에 있어서는 [[러일 전쟁]]에서의 엄청난 희생을 낸 경험에서 '요새'라고 하는 것은 매우 무서운 이미지를 가지는 것이기도 하지만, 원래 요새는 국토 방위를 위해서 국경선에 만들어지는 것이다.
이것에 대해 [[보잉]]은 이전부터 사내에서 개발하고 있던, 엔진 4기를 가지는 대형기의 기본 설계를 바탕으로, 시험 제작기 모델 299를 완성시켰다. [[1935년]]의 제식기의 선정에서는, 모델 299는 라이벌인 더글러스 B-18(DC-2의 개조형)에 비해 압도적인 고성능을 나타내, B-17으로서 채용되었다. 그러나, 그 고가격이 문제가 되어, 초년도의 발주량은 B-18의 133기와 비해 B-17은 13기로 매우 적었다. 이 경향은 [[1939년]]의 [[제2차 세계 대전]] 발발까지 계속되었다. 그러나, 개전 후에 B-18의 성능으로는 실전에서 도움이 되지 않는 것이 분명해져, B-17의 대량생산이 개시되었다. 덧붙여 모델 299는 일본 육군도 대형기 개발의 기술 자료로서 구입을 검토했지만, 역시 고가격이 걸림돌이 되어 단념하였다.
 
덧붙여서 [[제2차 세계 대전]]에 참전하기 이전의 [[미국]]은 고립주의적 경향이 강하고, 이러한 고성능의 [[폭격기]]를 보유하는 일에 대해서는 의회·납세자로부터의 반대가 깊었다. 그 때문에 「적국을 공격하기 위한 병기가 아니고, 미국 본토 방위를 위한 병기이다.」라는 변명을 위해 하늘을 나는 요새라고 명명됐던 것이다. 열차포의 대체 병기로서 미국의 장대한 해안선에서 적 상륙군을 저지 및 요격한다고 하는 명목이며, 정확하게는 「하늘을 나는 연안 바리케이드」에 가까운 뉘앙스이다.
 
일본에 있어서는 [[러일 전쟁]]으로 다대한 희생을 낸 경험으로부터, 요새라고 하는 것은 매우 무서운 이미지를 가지는 것이기도 하지만, 원래 요새는 국토 방위를 위해서 국경선에 건조되는 것이다.
 
== 기술적 특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