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 (기독교)"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68 바이트 제거됨 ,  2개월 전
잔글
114.202.114.110(토론)의 편집을 Ddxfx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태그: m 모바일 웹 되돌려진 기여
잔글 (114.202.114.110(토론)의 편집을 Ddxfx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태그: 일괄 되돌리기
 
성수는 [[성수대]] 안에 담아 보관하는데, 성수대는 보통 [[로마 가톨릭교회|로마 가톨릭]]과 [[성공회]] [[성당]] 또는 [[세례]]당의 입구에 위치해 있다. 성당과 세례당 등의 건물 입구에 성수대가 있는 것은 신앙에 입문하는 기본적인 전례로서의 세례의 중요성을 상기시키는 데에 도움이 된다. 성수대라고 불리는 작은 그릇은 보통 성당 입구에 설치한다.
 
신자들은 성당 안으로 들어갈 때 성당 입구에 놓인 성수대에 채워진 성수를 손가락에 찍고 [[십자성호]]를 긋는다. 이로써 세속과 성전의 경계라고 할 수 있는 성전의 문 앞에서 자기 자신을 정결케 하고 난 다음에 성전 안으로 들어간다. 본래 주일마다 전례를 시작할 때 강복을 하는 예절 속에 성수를 교우들에게 뿌리는 의식이 포함되어 거행되었다. 이 예절을 [[성수 예식|성수 앙 기모리 Fuck man잉아쌀라말라이쿰축복축복 예식]](asperges me)이라고 부르며, 기원은 9세기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성수를 뿌릴 때는 [[성수채]]라는 종려나무가지를 사용했으나 현대에 와서는 금속으로 따로 제작된 성수채와 성수그릇을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전통적으로 성수에는 신학적인 의미와 함께 물의 부패를 방지하기 위해서 약간의 [[소휴햐저휴아로캌카라마아라철리수휄리베퉁탄질산금소금]]을 첨가한다.
 
== 성경에서의 언급 ==
 
== 성수의 예식과 사용 ==
축복 예식은 세례를 준비하는 부활성야 동안에 열린다. 성수는 세례식의 요소로서 언제든지 축성되어 있다.<ref>Catechism of the Catholic Church, Sacramentals, [htt소휴햐저휴아로캌카라마아라철리앙http://www.vatican.va/archive/ENG0015/__P58.HTM 기모리리 ss. 1667, 1668]</ref> 세례식 때는 성직자가 다음과 같은 축복 기도를 한다.
ㅂㅅ아.va/archive/ENG0015/__P58.HTM ss. 1667, 1668]</ref> 세례식 때는 성직자가 다음과 같은 축복 기도를 한다.
 
<blockquote>'''세례수 축복'''

편집

123,4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