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년 프랑스 폭동"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잔글 (robot Modifying: fr)
[[그림:Strasbourg_torched_car.jpg|right|thumb|11월 5일 [[스트라스부르]]에서 일어난 차량 방화]]
'''2005년 프랑스 소요사태'''(줄여서 말하면 '''파리 소요사태''')는 [[프랑스]]와 인접 유럽 국가들에서 일어난 연쇄적인 차량 방화 사건 및 이민자 청소년들과 경찰 사이의 충돌이다. 가난한 이민자들이 모여 사는 프랑스의 교외 지대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소요사태가 발생했으며, 자동차나 공공건물에 불을 지르거나 경찰을 공격하는 형태를 띄었다.
 
공식 통계에 따르면 소요사태의 처음 20일 동안에 8973대의 차량이 불탔고 2888명이 체포되었으며 126명의 경찰이 부상당했다. [[2005년]] [[12월 10일]] [[자크 시라크]] 대통령이 참석한 각료회의에서 3개월의 비상사태를 선포하였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