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를 융"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73 바이트 제거됨 ,  3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시각편집기 고급 모바일 편집
태그: m 모바일 웹 시각편집기 고급 모바일 편집
 
==언급==
융의 묘비명에는[[묘비명]]에는 "부르든 부르지 않든, 신은[[신]]은 존재할[[존재]]할 것이다"고 적혀 있다. 그는 신에 대해서 그의 생각을 "나는 그분을 믿는 게 아니라, 그분을 압니다."라고 방송사와의 인터뷰에서 언급한 바 있다.
 
:The meaning of my existence is that life has addressed a question to me. Or, conversely, I myself am a question which is addressed to the world, and I must communicate my answer, for otherwise I am dependent upon the world's answer. That is a suprapersonalsuperpersonal life task, which I accomplish only by effort and with difficulty. <Memories, Dreams, Reflections, 1962> (Chapter 11-On Life after Death,P318-Memories, Dreams, Reflections,1962P318)
:내 존재의 의미는 생이 나에게 전달했던 질문에 있다. 혹은 거꾸로, 나 자신은 세상에 보내진 질문이며, 나는 세상의 대답에 의존되지 않기 위해 나의 대답과 소통해야 한다. 이것이 내가 어려움에도 오직 노력으로 성취한, 초인적인 삶의 과제인 것이다. <기억들, 꿈들, 반성들> (11장-사후의 생, P318)
 
:내 존재의 의미는 나의 삶이 나에게 질문한다는 데에 있다. 한편 이것은 반대로, 나 자신이 세상에게 나의 대답을 전해준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렇지 않으면 나는 세상의 응답에만 의존하게될 것이다. ("나는 누구인가?"라는 스스로의 질문에 답하는 것) 그것은 내 개인적인 것을 초월하는 사명으로 이는 오직 내가 전력을 다해 노력할 때에 비로소 도달할 수 있다. - 기억, 꿈, 반사상 11장 사후 생애 - P318
 
:Here is the greatest and smallest, the remotest and nearest, the highest and lowest, and we cannot discuss one side of it without also discussing the other. No language is adequate to this paradox. Whatever one can say, no words express the whole. (Chapter 12-Late Thoughts III ,P354 MDR)
 
:여기 있는여기에는 가장 거대한 것과 가장 작은조그마한 것, 가장 멀리 떨어져 있는 것과 가장 가까운가까이 있는 것, 가장 높은 것과 가장 낮은 것처럼것이 있다. 쌍으로우리는 되어있는 나머지 중에서또한 어느논의하는 단어만으로없이 표현하는이러한 것의 한쪽 편만을 면만으로는논의할 나머지 다른 면을 표현할 수 없다. 어떠한이런 언어의모순에 사용도언어는 이러한 역설을 해결하기에는 온전하지충분하지 않다. 어떻게든누군가는 한쪽을무언가를 말할 수 있을지라도있겠지만, 그 자체로는단어는 전체를 다룰표출하지 수 없다는 것이다않는다. - <기억, 꿈, 반사상반성들> (12장-후기의 최종 사변생각들 III -, P354)
 
:The fact, therefore, that a polarity underlies the dynamics of the psyche means that the whole problem of opposites in its broadest sense, with all its concomitant religious and philosophical aspects, is drawn into the psychological discussion. (Chapter 12-Late Thoughts II ,P349-350 MDR)
 
:그러므로, 극성이 정신의 역동성의 기초가된다는 사실은 그 대립물의 전체적인 문제를 종교적, 철학적 측면 모두를 포함하는 가장 넓은 의미를 갖는 심리학적인 논의로 끌어들인다. - 기억, 꿈, 반사상 12장 최종 사변 II - P349~350
 
==집단무의식==

편집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