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 (건축)"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6 바이트 추가됨 ,  5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시각편집기
앞을 볼 수 있도록 차창에 설치하거나, 일조를 위해 지붕 위에 설치, 혹은 단순한 장식을 위해서 설치하는 등 다양한 용도로 실생활에서 볼 수 있다.
 
또한 밖으로 열려 있다는 점 때문에 기타 벌레가 들어올 가능성이 높아 일반적으로 함께 방충망을 달곤 하며 겨울철 보온을 생각해 이중창을 만들어 단열하는 경우가 많다. (뽁뽁이를 붙인 집도 많다)
 
또한 태풍이 올 경우 테이프나 젖은 신문지로 마감하여 전체적인 강도를 보강하거나 파손된 유리 파편들에 의한 2차 피해를 막는 편이 좋다. 최근에는 테이프, 젖은 신문지를 붙이는 대신 파손 방지 기구를 만들려는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ref>{{서적 인용|url=http://www.science.go.kr/upload/board/INVENTION/35/b03520130215.pdf|제목=강풍을 이기는 창문 파손 방지 장치|이름=|날짜=2013|출판사=|쪽=|확인날짜=|저자1=김수현|저자2=박현영}}</ref>

편집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