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의 행정 구역: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다른 뜻|한국의 행정 구역|국호가 [[조선]]이던 옛 나라}}
'''조선의 지방 행정 구역'''은 전국을 [[팔도|8도]]로 나누어 고을의 크기에 따라 지방관의 등급을 조정하고, 작은 군현을 통합하여 전국에 약 330여 개의 군현을 두어 이루어졌다. 고려 시대까지 특수 행정 구역이었던 향, 소, 부곡도 일반 군현으로 승격시켰다.
 
왕조의 초기에는 고려의 제도를 그대로 답습하였으나 [[조선 태종|태종]] 13년(1413년)에 이르러 8도로 구획을 나누었다. 이 구획은 이후 약간의 변경은 있었으나, 대체로 조선 왕조의 말기까지 유지되었으며, [[대한제국 고종|고종]] 32년(1895년)에 이르러 부·군·현의 각 칭호를 고쳐 군수(郡守)로 하는 한편, 8도를 [[이십삼부|23부]](府)로 고치고 부에 관찰사를 두었다. 그러나 다음해에는 다시 구제(舊制)에 따라 13도로[[십삼도|13도]]로 고치면서 대폭 개편하였다.
{{조선 행정기구 조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