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식 경기관총"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Robot: Automated text replacement (-[[그림: +[[파일:))
잔글
|최대사거리 = 2,700 m
}}
'''99식 경기관총'''({{lang|ja|九九式軽機関銃}})은 [[1939년]]에 [[일본제국 육군]]이 채용하여 [[제2차 세계 대전]]동안 사용한 [[경기관총]]으로 [[96식 기관총]]의 후계 기종이다. 내부에 [[윤활유]]를 공급하는 기구가 추가되었고, 탄피를 빠르게 배출하게 됨에 따라 발사 속도가 빨라졌다. 그리고 [[99식 소총]]에서는 쓸수쓸 수 없었던 [[92식 기관총]]의 92식 세미림(Semi-Rimmed; SR) 7.7 × 58 mm 탄약을 사용할수 있었고, 초기 기종에는 외발대에 개머리판에 붙어있었다.
 
자원의 고갈과 낮은 생산률로 인하여 전선 보급률이 낮았던 탓에 이전 기종인 96식과 혼재되어 쓰였다. 일본군은 96식과 마찬가지로 2.5 배율의 광학 조준기를 달아 사격실력이 좋은 병사에게 지급하여 저격총처럼 운용하기도 했다.
 
파생형으로 공수부대용의 99식이 존재하였으며 아주 적은 수량만이 생산되었다. 운반시의 편리함을 위한 탈착가능한 개머리판과 돌격할수돌격할 수 있도록 전면 손잡이가 추가되었다. 전용 운반 가방에 넣어 운반하는것이운반하는 것이 특징이었다.
 
== 외부 링크 ==

편집

47,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