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검: 두 판 사이의 차이

25 바이트 추가됨 ,  7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곤봉으로후려패기(토론)의 편집을 메이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태그: 일괄 되돌리기
편집 요약 없음
태그: 되돌려진 기여 m 모바일 웹
도검은 [[청동기 시대]]에 [[단검]]에서 진화해 나옴으로써 발생했다. 최초의 [[청동검]]은 기원전 1600년경의 물건이다. 서양에서는 고대 [[로마 제국]]의 [[스파타]]와 [[민족대이동]] 시기 게르만의 검이 이후 중세 유럽의 대부분의 검 형태(양날 직검)를 정립하였고, [[중세 성기]]에 크로스가드가 발생하여 표준적인 "서양 검"인 [[무장검]](아밍소드)으로 발달한다.
 
검을 사용하는 기술을 [[검술]] 또는 [[펜싱]]이라 한다. [[근세]]가 되면 날이 있는 무장검은 쇠퇴하고 찌르기용의 [[레이피어]]가 발생, 이후 [[궁정검]](코트 소드)의 형태로 18세기 근접무기로서 살아남는다. 그러나 19세기 이후로 도검은 의장용 또는 스포츠용으로만 사용되고, 실전의 근접무기는 총기와 함께 휴대할 수 있는 [[총검]]으로 그 역할이 이동한다. 살인무기로쓰인다
 
== 역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