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편집 요약 없음
[[파일:Sun920607.jpg|right|thumb|[[태양]]은 전형적인 G V 형 항성의 표본이다.]]
 
[[천문학]]에서 G V는 [[분광형]] G임과 함께, [[주계열]] 상태를 뜻하는 V를 의미하는 용어이다. 다른 말로 '''황색왜성'''(黃色矮星, yellow dwarf)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질량]]은 [[태양]]의 0.8~1.1배05배, [[표면 온도]]는 5,300~6,000[[켈빈|K]]에 이른다<ref name="hh">{{언어고리|en}} [http://adsabs.harvard.edu/abs/1981A&AS...46..193H Empirical bolometric corrections for the main-sequence], G. M. H. J. Habets and J. R. W. Heintze, ''Astronomy and Astrophysics Supplement'' '''46''' (1981-11), pp. 193 ~ 237.</ref>. 다른 주계열성들과 마찬가지로 G V는 항성 중심부에서 수소를 태워 헬륨으로 치환하는 [[핵융합|핵융합 작용]]을 하는 단계에 있다<ref name="valpo">{{언어고리|en}} [http://physics.valpo.edu/courses/a101/notes/070409_LowMass.pdf Stellar Evolution: Main Sequence to Giant], class notes, Astronomy 101, Valparaiso University</ref>. 태양 때문에 G V는 가장 익숙하고 연구가 많이 되어 있다. 태양은 초당 6억 [[톤]]의 [[수소]]를 [[헬륨]]으로 바꾸고 있으며, 약 4백만 톤의 에너지를 발산하고 있다<ref>{{언어고리|en}} [http://www.astronomy.ohio-state.edu/~ryden/ast162_1/notes2.html Why Does The Sun Shine?], lecture, Barbara Ryden, Astronomy 162, Ohio State University</ref><ref>{{언어고리|en}} [http://www.ari.uni-heidelberg.de/aricns/cnspages/4c00001.htm Sun], ARICNS 목록에서 발췌.</ref>. G V의 다른 예로, [[센타우루스자리 알파]], [[고래자리 타우]], [[페가수스자리 51]] 등이 있다<ref>{{언어고리|en}} [http://simbad.u-strasbg.fr/simbad/sim-id?Ident=Alpha+Centauri+A Alpha Centauri A], [[SIMBAD]] 질의 결과</ref><ref>{{언어고리|en}}[http://simbad.u-strasbg.fr/simbad/sim-id?Ident=Tau+Ceti Tau Ceti], [[SIMBAD]] 질의 결과.</ref><ref>{{언어고리|en}} [http://simbad.u-strasbg.fr/simbad/sim-id?Ident=51+Pegasi 51 Pegasi], [[SIMBAD]] 질의 결과.</ref>.
황색왜성이라는 표현은 사실 정확하지 않다. G형의 항성은 일관된 색을 지니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G형 중 뜨거운 쪽(예 : 태양)의 실제 색은 흰색에 가까우며, G형 중 차가운 쪽(예 : 고래자리 타우)의 색은 흰색-노랑색이다. 우리의 태양은 노란 색이 아니며, 실제로 흰색이다<ref name="vend">{{언어고리|en}} [http://www.vendian.org/mncharity/dir3/starcolor/ What Color Are the Stars?], Mitchell N. Charity's webpage</ref>. 이처럼 잘못된 명칭이 붙은 이유는, 지구의 푸른 하늘은 태양을 노란 색으로 착각하게 만들며, 지평선에서 [[해넘이]]가 일어날 때 태양은 [[레일리산란]] 때문에 인간의 맨눈으로 볼 때 붉은 색에 가깝게 보이기 때문이다.
 

편집

5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