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봉"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8 바이트 추가됨 ,  1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허봉(許篈 1551~1588)은 조선중기의 문신으로 동지중추부사 허엽(許曄)의 아들이며, 난설헌(蘭雪軒) 허초희의 오빠이고 허균(許筠)의 형이다. [[허성]]의 이복동생이자 [[우성전]]의 이복처남이다. 1572년 문과에 급제하여 최종관직은 통훈대부 사헌부장령 성균관전한에 이르렀다. 자는 미숙(美叔)이다. 호는 하곡(荷谷), 본관은 양천(陽川).
 
== 일대기 ===
 
[[유희춘]](柳希春)의 문하에서 배웠으며 1572년 문과에 응시하여 병과로 급제하였다. 이듬해 사가독서(賜暇讀書)를 하였으며, 1574년에는 명나라에 파견되는 수행사신의 서장관으로 자청하여 명나라에 다녀왔다. 뒤에 명나라를 다녀온 기행문 [하곡조천기(荷谷朝天記]를 썼다. 1583년 창원부사를 역임했으며 조정의 당론이 [[동인]]과 [[서인]]으로 나뉘면서 그는 부친 [[허엽]]을 따라 동인이 되었으며, [[김효원]](金孝元) 등과 함께 동인의 선봉이 되었다. 최종관직은 통훈대부 사헌부장령 성균관전한에 이르렀으며 [[1584년]] 병조판서 이이(李珥)의 직무상 과실을 탄핵하였다가 역으로 함경도 종성에 유배되었고, 이듬해 석방되었다. 풀려난뒤 정치에 뜻을 버리고 38세의 나이로 금강산에 들어가 은거하다가 죽었다.

편집

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