덤버턴오크스 회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잔글 (로봇이 더함: jv:Konferensi Dumbarton Oaks)
편집 요약 없음
'''덤바턴오크스 회의'''(Dumbarton Oaks Conference)는 1944년 8월 21일부터 10월 7일동안 진행된 국제연합 창설의 기초가 된 회의이다.
'''덤바턴오크스 회의'''(Dumbarton Oaks Conference)는 [[국제연합]] 설립을 위해 [[1944년]] 개최된 국제예비회의이다. [[미국]]의 수도 [[워싱턴 D.C.|워싱턴]] 교외에 있는 덤바턴오크스에서 열린 회의로 8월 21일부터 9월 28일까지는 [[미국]]·[[영국]]·[[소련]]의 3개국이, 9월 29일부터 10월 7일까지는 미국·영국·[[중국]]의 3개국이 각각 회의를 열었다. 그 이유는 당시 [[일본]]과의 교전국이 아닌 소련이 중국과 동석함으로써 일본과 교전관계가 발생되는 것을 염려했기 때문이다. 이 회의에서 발표된 '일반적 국제기구의 설립에 관한 제안'은 강대국의 협조 아래 안전보장이사회를 중심으로 안전보장기능을 발휘하려는 평화유지가 내포되어 있으며, 후에 국제연합헌장의 원안이 되었다.
 
 
'''덤바턴오크스 회의'''(Dumbarton Oaks Conference)는 [[국제연합]] 설립을 위해 [[1944년]] 개최된 국제예비회의이다. [[미국]]의 수도 [[워싱턴 D.C.|워싱턴]] 교외에조지타운에 있는 덤바턴오크스에서덤바턴오크스 저택에서 열린 회의로 8월 21일부터 9월 28일까지는 [[미국]]·[[영국]]·[[소련]]의 3개국이, 9월 29일부터 10월 7일까지는 미국·영국·[[중국]]의 3개국이 각각 회의를 열었다. 그 이유는 당시 [[일본]]과의 교전국이 아닌 소련이 중국과 동석함으로써 일본과 교전관계가 발생되는 것을 염려했기 때문이다. 이 회의에서 발표된 '일반적 국제기구의 설립에 관한 제안'은 강대국의 협조 아래 안전보장이사회를[[안전보장이사회]]를 중심으로 안전보장기능을 발휘하려는 평화유지가 내포되어 있으며, 후에 국제연합헌장의 원안이 되었다. 이 회의는 국제연맹의 뒤를 이을 전후 국제기구의 필요성을 인식한 1943년의 [[모스크바 선언]] 제4절을 이행하는 첫번째 주요단계였다. 덤바턴오크스 제안(일반 국제기구 창설을 위한 제안)은 국제연합의 [[청사진]]을 완벽하게 제시하지는 못했기 때문에 안전보장이사회의 표결방식과 소련 내 [[공화국들]]에 대한 회원자격 조항 같은 중대문제의 합의에는 이르지 못했다. 이러한 문제들은 1945년 2월 [[얄타 회담]]에서 해결을 보았으며, 여기서 국제연맹의 위임통치를 대신할 [[신탁통치제도]]가 제안되었다. 이와 같이 보완된 제안들은 [[샌프란시스코 회의]]의 협상 기반이 되었고 이로부터 1945년 [[국제연합헌장]]이 탄생했다. 1801년에 건축된 덤바턴오크스는 원래 [[윌리엄 해먼드 도시]]의 저택이었으나 현재는 학술도서관과 미술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글로벌}}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