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3 바이트 추가됨 ,  12년 전
편집 요약 없음
'''구인후'''(1578 ~ 1658)는 조선의 무신이자 척신으로 인조의 외사촌 형이다. 1603년 무과에 급제하여 고원군수․갑산부사 등을 지냈다. 신경진․이치 등과 함께 광해군의 추방을 모의하던 중 인조 반정이 일어나자, 이에 가담하여 2등 공신으로 능천군에 봉해졌다. [[1627년]] [[정묘호란]] 때는 주사대장으로 [[후금]]의 군대와 싸웠고, [[1644년]] [[어영대장]]으로 [[심기원]] 등의 모반을 적발하여 1등 공신이 되어 능천부원군에 봉해졌다. 그후 벼슬이 올라 [[우의정]]을 거쳐 [[좌의정]]을 지냈다. 자는 중재(仲載), 호는 유포(柳浦), 본관은 능성(綾城)이다. 시호는 충무(忠武)이다. [[김장생]]의 문인.
 
== 생애 ==
=== 생애 초기 ===
좌찬성을 지낸 구사맹(具思孟)의 손자이고, 대사성 구성(具宬)의 아들이며, 구굉의 조카이다. 인헌왕후의 친정조카로, 인조의 외종형이었다. 율곡 이이의 학맥을 이어받은 김장생(金長生)의 문인이다.

편집

16,4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