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56 바이트 제거됨 ,  9년 전
잔글
로봇의 도움을 받아 동음이의 처리 : 명종 - 조선 명종 문서로 링크 걸음
'''윤원로'''(尹元老, ? ~ [[1547년]])는 조선시대 중기의 무신이자 척신으로 본관은 파평(坡平)이다. 파산부원군 [[윤지임]]의 아들. [[윤원형]](尹元衡)의 형, [[윤원량]]의 아우, 중종의 계비 [[문정왕후]](文定王后)의 남동생이며, 대윤의 영수 [[윤임]](尹任)은 그의 아버지 [[윤지임]]과 8촌형제 간이 된다.
 
[[김안로]]와도 사돈간이 되는데, [[김안로]]의 아들 [[김희]]와 [[조선 중종|중종]]과 [[장경왕후]]의 딸 [[효혜공주]]의 장녀 [[김선옥]]은 그의 아들 [[윤백원]]과 결혼했다. [[김안로]]의 사돈이면서 [[조선 중종|중종]]과는 처남매부간이자 [[인종]]의 처삼촌이며 [[조선 중종|중종]]의 딸 [[효혜공주]]의 사돈으로, [[조선 중종|중종]]과는 이중 삼중 인척관계에 있었다.
 
== 생애 ==
[[1537년]] 좌사어로 근무할 때 사돈인 [[희락당 김안로]](金安老)와 다투다가 파직, 유배되었다. 그뒤 김안로가 [[문정왕후]]를 폐출하려다가 실패하자 관직에 복귀했다. 44년 윤임과 다투다가 파직·유배되었다.
 
중종이 죽고 1544년 인종이 즉위해 윤임의 대윤이 득세하자 파직당했다.<ref>http://enc.daum.net/dic100/contents.do?query1=b17a2116a</ref> [[1545년]] [[인종]]이 죽고 [[조선 명종|명종]]이 즉위하자 다시 풀려나 [[군기감]]첨정이 되었다. 국왕의 장례는 5월장이 원칙이었으나 문정왕후·윤원형·이기(李芑) 등과 함께 '인종은 1년을 넘기지 못한 임금이니 대왕의 예를 쓰는 것은 옳지 않다'고 하면서 인종의 장례를 박하게 치루게 했다.<ref>http://enc.daum.net/dic100/contents.do?query1=b17a2116a</ref>
 
그해 7월 앞서 다시 [[윤임]] 등 [[대윤]](大尹) 일파를 축출하려고 대윤 일파가 경원대군을 해치려 했다고 무고(誣告)했으나, 영의정 윤인경(尹仁鏡)과 좌의정 유관(柳灌)이 망언(妄言)을 조작하고 천친(天親)을 이간한다고 탄핵함으로써 [[전라남도]] [[해남]]으로 유배되었다가 1년만에 풀려났다. 대윤의 [[윤임]]은 그와 9촌 숙질간이 된다.
* [[김안로]]
* [[효혜공주]]
* [[조선 중종|중종]]
* [[윤백원]]
 

편집

56,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