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9년 전
잔글
로봇의 도움을 받아 동음이의 처리 : 동인 - 동인 (정치) 문서로 링크 걸음
'''우성전'''(禹性傳, [[1542년]]~[[1593년]])은 [[조선]] 중기의 무신이자 의병장으로 [[임진왜란]] 당시 여러 곳에서 전공을 세웠다.
 
본관은 [[단양 우씨|단양]], 자는 경선, 호는 추연과 연암, 시호는 문강으로 유학자 [[이황]]의 문하생이다. [[허균]]의 매형이자 [[허난설헌]]의 형부이며 초당 [[허엽]]의 사위이기도 하다. [[1568년]] 별시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검열, 봉교, 수찬 등을 지냈다. [[1583년]]에 응교에 오르고 사인을 역임하였으며 [[동인 (정치)|동인]]으로 활동하다가 뒤에 동인이 분당될 때는 [[남인]]의 거두로 앞장섰다.
 
그러나 [[1591년]] 시인 [[정철]]이 물러날 때 [[북인]]의 책동으로 삭직당했다. 수원 현감으로 근무중 [[1592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경기도]]에서 의병 2000명을 모집해 추의군(秋義君)이라 칭하고 [[강화]]에서 의병장 [[김천일]]의 휘하로 들어가 각지에서 전공을 세웠다. 이후 성균관 대사성 겸 지제교으로 특전되었으나 계속 의병장으로 활약해 후퇴하던 왜군을 [[의령]]까지 쫓았다.
* [[정철]] : 정적
* [[정여립의 난]]
* [[동인 (정치)|동인]]
* [[남인]]
 

편집

56,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