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로스 전쟁"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0 바이트 제거됨 ,  1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로봇이 더함: uk:Піррова війна)
|장소 = [[이탈리아 반도]] 남부와 [[시칠리아 섬]]
|결과 = 로마의 승리
|이유 = 퓌로스가피로스가 고전하여 철수함
|교전국1 = [[로마 공화정|로마]]<br/>[[카르타고]]
|교전국2 = [[에페이로스]]<br/>[[마그나 그라이키아]]의 도시국가들<br/>[[삼니움]]<br/>[[에트루리아]]
|지휘관1 = [[푸블리우스 발레리우스 라이비누스]]<br/>[[푸블리우스 데키우스 무스]]
|지휘관2 = [[에페이로스의 퓌로스피로스]]
|병력1 =
|병력2 =
|지도 = Pyrrhic_War_Italy_en.svg
|지도크기 = 300px
|지도설명 = 퓌로스피로스 전쟁
|기타 =
}}
 
'''퓌로스피로스 전쟁'''(기원전 280년~ 기원전 275년)은 그리스(구체적으로 [[에페이로스]], [[마케도니아 왕국|마케도니아]], [[마그나 그라이키아]]의 그리스 도시국가들), [[고대 로마|로마]], 이탈리아 민족(주로 [[삼니움]]과 [[에트루리아]]), [[카르타고]] 사이에 발생한 전쟁이다.
 
퓌로스피로스 전쟁은 처음에 [[고대 로마|로마]]와 [[타란토|타렌툼]] 사이의 사소한 갈등에서 일어났다. 그러나 타렌툼은 [[코르키라]]와 싸우던 그리스의 지배자 [[에페이로스의 퓌로스피로스]]에게 원조를 청했다. 퓌로스는피로스는 이를 수락하고 타렌툼, 로마, 삼니움, 에트루리아, [[투리]](그 외 여러 [[마그나 그라이키아]] 도시들)가 서로 얽힌 이 복잡한 전쟁에 뛰어들게 되었다. 퓌로스는피로스는 전쟁 중에 [[시칠리아]]에서도에서 카르타고와카르타고와도 싸우게 되었다.
 
퓌로스는피로스는 시켈리아에서 카르타고를 몰아냈었다. 그러나 이탈리아에서는 전황이 신통치 않아 장기전으로 흘러갔다. 이 전쟁으로 결국 로마가 승리하여 이탈리아 반도를 재패하게 된다.
 
이 전쟁으로 "퓌로스의피로스의 승리"라는 표현이 생겼는데, 큰 손해를 치른 승리를 일컫는 말이다. [[플루타르코스]]에 따르면 퓌로스는피로스는 한 전투 승리 보고를 듣고는 "이런 전투를 한 번 더 이겼다가는 우리는 망한다."라고 말하였다.<ref>'''Plutarch''', ''Life of Pyrrhus'', [http://penelope.uchicago.edu/Thayer/E/Roman/Texts/Plutarch/Lives/Pyrrhus*.html#21 21:8].</ref>
 
== 주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