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여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88 바이트 추가됨 ,  1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윤여필'''(尹汝弼, [[1466년]] ~ [[1555년]])은 [[조선]] 전기의 외척으로 중종비 [[장경왕후]](章敬王后)와 [[윤임]]의 아버지이며 [[인종]]의 외할아버지이다. 참판 윤보(尹甫)의 아들, 자는 백익(伯翊), 시호는 정헌, 본관은 [[파평 윤씨|파평]]이다.
 
[[1487년]] 벽서사건으로 옥사가 일어나자 연루되어 [[용인|용인현]]에 귀양갔다가 6년후인 93년에 석방되고, 복관되었다. [[1504년]](연산군 10) [[갑자사화]] 때 죄인 [[윤필상]](尹弼商)의 족친으로 연좌제에 의해 연좌되어 유배되었다. 윤여필은 [[윤척]]-[[윤승례]]-[[윤번]]([[조선 세조|세조]] 장인, [[조선 덕종|덕종]], [[조선 예종|예종]] 외조부)-[[윤사윤]]-[[윤보]]로 이어지는 반면, [[윤필상]]은 [[윤척]]-[[윤승순]]-[[윤곤]]-[[윤희제]]-[[윤경]]-[[윤필상]]으로 이어진다. 따라서 [[윤필상]]의 아버지 [[윤경]]은 윤여필의 아버지 [[윤보]]와 8촌 종형제간이었고, 그는 윤필상과 10촌 종형제간이었다종형제간이었으며, [[조선 성종|성종]]의 친형인 [[월산대군]]과는 동서지간이 된다.
 
[[1506년]] [[중종반정]]에 참여하여 [[정국공신|병충분의결책익운정국공신]] 4등에 책록되고 [[1507년]] 후궁으로 들어갔던 자신의 딸이 [[조선 중종|중종]]의 숙원에서 왕후가 되자 왕의 장인까지 겸하고 파원부원군(坡原府院君)에 책봉되고 돈령부판사에 올랐다. 그해 8월 영돈령부사가 되고 이후 도총부 도총관, 군기시 제조 등을 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