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테리"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452 바이트 추가됨 ,  1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주장으로서 2시즌 연속 우승====
드사이가 팀을 떠난 이후 [[첼시 FC]]의 새로운 감독으로 부임한 [[조제 모리뉴]]는 테리를 클럽의 주장으로 선택하였고, 이러한 선택은 2004-05시즌 [[잉글랜드]] 축구 역사상 최소 실점과 최다 무실점 경기, 최다 승점을 기록하며 첼시 FC가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차지하는데 기여하였다. 그는 전 [[FC 포르투]] 수비수인 [[히카르두 카르발류]]와 호흡을 맞추며 첼시 FC가 [[유럽]] 제일의 수비 라인을 형성하도록 하였고, 이러한 활약상과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서 [[FC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한 득점을 포함하여 총 8골을 기록한 것으로 인하여 테리는 '동료들이 수여하는 올해의 선수'에 선정되었다. 그 시즌에 그는 'UEFA 챔피언스리그 최고의 수비수'에 선정되었으며, [[2005년 9월]] 그는 [[FIFPro 어워드]]에서 40여개국의 프로 선수들에 의해 [[세계월드 베스트 11XI]]에 선정되었다. 첼시 FC는 2005-06시즌 승점 91점을 획득하였고, [[2006년]] [[4월 29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를 상대로 3-0 승리를 거둔 경기에서 우승을 확정지으며 [[프리미어리그]] 우승 타이틀을 방어하게 되었다.
 
====최근 시즌====
[[2006년]] [[10월 14일에14일]]에 있던 경기에서 테리는 첼시의 원래 키퍼였던 [[페트르 체흐]]와 [[카를로 쿠디치니]]가 이 게임에서 부상으로 빠짐에 따라 골대를 넘겨 받아야만 했었다. 그는 3번키퍼인3번 키퍼인 [[엔리케 일라리우]]가 입는 40번을 입고 골문을 지켰다. 하지만 게임이 재개된 지 몇 분 후 테리는 세이브를 해내지 못했다.-사실 그의 키퍼능력은 페널티킥을 막는 수준밖에 되지 않는다. 첼시는 한 골차 승리를 지켰고 테리는 무실점경기무실점 경기(클린시트)를 기록했다. [[2006년]] [[11월 5일]] [[토튼햄토트넘 홋스퍼 핫스퍼FC]]와의 경기에서 테리는 첼시선수로 뛴 기간 가운데 처음으로 퇴장을 당했다. 테리는 [[화이트 하트 레인에서레인]]에서 첼시가 질때 [[1987년]] 이래로 처음으로 2장의 옐로우[[옐로 카드를카드]]를 받았다. 테리는 경기가 끝나고 경기주심이었던경기 그라함주심이었던 폴의[[그래엄 폴]]의 공평서에 의문을 제기해 오심을 F.A.[[잉글랜드 축구 협회]]에 항의했고 [[2007년]] [[1월 10일]] 존테리는존 테리는 그의 마음을 바꾸고 죄를 인정한 후 FA로부터잉글랜드 축구 부적당한협회로부터 부적절한 행동으로 £10,000 의000의 벌금을 부과받았다.
 
2006-20007시즌에07시즌에 그의 등부상등 부상 재발로 여러 경기를 놓치게 되었다. 후에 [[2006년]] [[12월 26일]] 레딩과[[레딩 비긴경기에서FC]]와 비긴 경기에서 [[조세조제 무리뉴모리뉴]]는 그의 주장이 문제를 해결키위해해결키 위해 수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가 빠진 경기에서 첼시는 6골을 허용했다. [[12월 28일에28일]]에 첼시는 언론에 테리가 등수술을등 수술을 했다고 말했다.:부골화된 요추추간판 탈출증(허리디스크)을 없애는 수술이 성공적으로 마쳤다. 비록 그는 위건과의[[위건 애슬레틱 FC]]와의 경기에서 복귀할 것으로 기대하지만 테리가 만약 등부상이 재발된다면 다시 한번 경장하게 될 것이다. 그는 찰튼과의[[찰턴 애슬레틱 FC]]와의 [[2007년]] [[2월 3일]] 경기에서 복귀하고자 한다. 그는 거의 3달전인3달 미들스브러와의전인 [[미들즈브러 FC]]와의 경기에서 첫 번째 풀타임을 기록했고 첼시의 충성스러운 팬들로 부터 많은 칭찬을 받았다. 비록 포르투와의[[FC UEFA챔피언스리그포르투]]와의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토너먼트에서 출전하기는 했지만 그는 또 다른 부상에 시달렸다. 이번엔 발목부상이었다. 이 때문에 2007[[2007년]] 리그컵[[풋볼 리그 컵]] 결승에서 아스날을[[아스널 상대로한FC]]를 상대로 한 결승에 결장할 계획되었지만 며칠 내에 부상에서 복귀했고 결승에서 뛸 수 있을 정도로 회복되었다. 경기 후반 도중에 공격코너에서 그는 공을 향에 다이빙헤딩을다이빙 헤딩을 했고 아스날의아스널 FC의 [[에두아부 디아비]]가 공을 걷어내는 시도를 했고 테리의 얼굴을 찼다. 테리는 수분동안수분 동안 정신을 잃었고 그의 혀를 거의 삼킬뻔했다. 이때 세브첸코가[[안드리 솁첸코]]가 그의 기도를 확보해주었고확보해 주었고 옆에 있던 아스날아스널 FC 담당의에 의해 응급치료를 받고 경기장에서 들것에 실려나갔고 즉시 [[웨일스 대학병원로대학병원]]로 후송되었고 그는 여기서 완전히 회복하였다. 그는 같은 날 스스로 퇴원했으며 밀레니움[[밀레니엄 스타디움에스타디움]]에 가서 그의 팀의 2-1 승리를 축하했다. 그는 오직 후반전을 치루기 위해 경기장을 올라갔던 것만 기억했고 그가 부상당하기 10분전부터는 기억이 없다고 말했다. 그 사고 후, 테리는 그의 목숨을 구해준 아스날의아스널 FC의 팀닥터인 [[게리 루인에게루인]]에게 감사해 했다. 게리 루인는 테리가 그의 숨통을 혀로 막은 후 그를 돕기 위해 처음으로 달려간 의사 이다. 벤치에서 2주를 보낸후 그는 3월 블랙번과의[[블랙번 로버스 FC]]와의 경기에서 복귀했다. 그는 챔피언스리그 4강에 첼시를 올려놓았고 4년간 세 번째로 첼시가 4개의 경기에서 모두 결승에 오르게 했다. [[2007년]] FA컵에서[[FA컵]]에서 뉴웸블리스타디움[[뉴 웸블리 스타디움]] 첫 번째 결승에서 첼시의 주장으로 나섰다.
 
2006-2007시즌07시즌 직전에 받은 새로운 재계약에대해재계약에 대해 동의하는 것을 실패하였지만 테리는 첼시를 떠나는 일은 없다고 말했다. 7월 말에 그는 기본적인 주급은 £131,000에서 £135,000이고 이 주급은 그를 이 당시에 최고로 높은 주급을 받는 선수로 만들어준만들어 준 새로운 5년 재계약에 사인하였다. 8월에 램파드는[[프랭크 램파드]]는 테리의 주급을 능가하는 주급 £151,000에 재계약해 [[프리미어리그]] 최고 주급자가 되었다. [[2007년]] [[12월 16일에16일]]에 아스날과의[[아스널 FC]]과의 경기에서 공을 걷어내는 테리의 발을 [[엠마누엘에마누엘 에부에]]가 지나갔고 테리는 그의 발에 3개의 불어진 뼈로 고통스러워 했었다. 그는 적어도 3달이상3달 이상 결장할 것으로 예측되었으나 빠른 회복으로 토트넘과의[[토트넘 홋스퍼 FC]]와의 2008 리그컵 결승에서 주장직을 수행하게되었고수행하게 되었고 첼시는 이 경기에서 2-1패배를 당했다. [[2008년]] [[5월 11일에11일]]에 볼튼과의[[볼턴 원더러스 FC]]와의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그는 골키퍼인 [[페트르 체흐]]와 충돌했고 부분탈구된 팔꿈치로 고통스러워하다가 응급차에 실려 병원으로 이송되었다. 이 부상은 그를 맨체스터유나이티드와의[[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와의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그가 플레이하는 것을 막지 못했다. 이 경기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나우두호날두]]의 선제골을 먹히고 [[프랭크 램파드의램파드]]의 동점골로 인해 경기는 승부차기까지 갔다. 체흐에 의해 호날두는 페널티킥을 실축했고 첼시가 앞서고 있던 상황이었다. 만약 테리가 골을 넣었다며 첼시가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했을 것이다. 하지만 그는 패널티킥을 실축하였다. 차는 순간 그의 발 중심축이 미끄러져버려 골을 넣치 못했고 이후 니콜라스[[니콜라 아넬카마자아넬카]]마자 실축하면서 첼시는 승부차기에서 6-5로 패배하였고 테리는 감정을 주체하지 못하며 그는 빗물과 함께 눈물을 흘렸다. 하지만 아무도 그를 욕할 수 없었다. 첼시를 결승전까지 이끌고 온 사람은 바로 테리였기 때문이다. 《존 테리의 눈물》 사건은 2007~08시즌 EPL 결산 10대 순간 1위에 선정 되었다.<ref>[http://www.sportsseoul.com/news2/soccer/world/worldnews/2008/0528/20080528101020202000000_5577338701.html EPL 지난시즌 10대 순간 '존 테리의 눈물' 1위]</ref>
 
[[2008년]] [[8월 28일에28일]]에 테리는 모나코에서[[모나코]]에서 열린 조별그룹대진에서 UEFA로부터[[UEFA]]로부터 올해의 수비수상을 수상하였고 [[프랭크 램파드와램파드]]와 [[페트르 체흐 ]]도 각각의 포지션 상을 수상하였다. [[2008년]] [[9월 13일에13일]]에 테리는 [[맨체스터 시티의시티 조에게FC]]의 럭비태클을[[조 (축구 선수)|조]]에게 럭비 태클을 가해 그의 생에 첫 즉각퇴장 처분을 받았다. 하지만 후에 항소해 결정을 폐지하였다. 그는 수비수임에도 불구하고 가끔씩 첼시에 2008-2009시즌09시즌 챔피언스리그 그룹A A.S.로마와의[[AS 로마]]와의 홈경기에서 같은 중요한 골을 넣는다. 하지만 첼시는 이 원정경기에서 3-1로 패배하였다.
 
[[프랭크 램파드와램파드]]와 [[디디에 드록바드로그바]] 와 [[페트르 체흐와체흐]]와 함께 테리는 첼시의 중추로 평가되어진다. 그는 첼시주장으로첼시 주장으로 7개의 트로피를 들었다.([[데니스 와이스보다와이즈]]보다 한개 더 많다.) 클럽에 유스시스템을 경험한 영국 선수로서 그는 첼시팬들에서 특히 더 인기가 많다.
 
[[2009년 7월]] 맨체스터시티는[[맨체스터 시티 FC]]는 테리에서 세 번째 거래를 만들었지만 첼시의 감독인 [[카를로 안첼로티는안첼로티]]는 테리가 첼시에 남을 거라 주장하여싿주장하였다. 존 테리는 그의 프리미어리그의 새로운 시즌 데뷔를 헐시티 상대로 했고 이 경기에서 첼시는 이겼다. [[2009년]] [[11월 8일에8일]]에 스탬포드[[스탬퍼드 브릿지에서브리지]]에서 열린 맨체스터유나이티드와의[[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와의 경기에서 이번 시즌 완벽한 홈경기 기록을 지키는 결정적인 결승골을 기록하기도 하였다.
 
그러나 2010년2[[010년]] [[1월 30일]] 같은 잉글랜드 국가대표이자 첼시에서 함께 뛰기도 했던 [[웨인 브릿지브리지]]의 애인인 [[바네사 페론첼]]과 불륜관계에 있음이 들통나 전 세계 축구팬들을 경악하게 했으며, 이로 인하여 잉글랜드 주장직을 박탈당했다.<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87&aid=0000244852 존 테리, 동료 애인 바네사 페론첼과 불륜관계…영국전역 충격]</ref><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7&oid=015&aid=0002194635 존 테리, 결국 퍼디낸드에게 주장자리 내놓다!]</ref> 그럼에도 불구하고 웨인 브릿지에게 사과는 하지 않고 [[프리미어리그 2009-10]] [[맨체스터 시티 FC]]와의 경기에 웨인 브릿지와브리지와 악수를 하겠다고 하여 많은 비난을 샀다.<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7&oid=343&aid=0000001321 존 테리 “웨인 브릿지와 악수하겠다”]</ref> 이는 웨인 브릿지가브리지가 악수를 거부하면서 존 테리의 망신으로 이어졌다.
 
===국가대표 커리어===
테리는 [[스티브 맥클라렌매클래런]] 감독하에서 잉글랜드의[[잉글랜드 축구 국가대표팀|잉글랜드]]의 주장이었다. 그의 국가대표 데뷔는 [[2003년 6월]] [[세르비아 몬테네그로 축구 국가대표팀|세르비아 몬테네그로와의몬테네그로]]와의 경기에서 이다. [[2003년]] [[8월 20일]] 테리는 그의 국가대표 첫풀타임첫 풀타임 데뷔를 입스위치의 포트만 로드에서 했고 크로아티아와의[[크로아티아 축구 국가대표팀|크로아티아]]와의 친선경기에서 였고 잉글랜드는 3-1로 승리하였다. 그의 주된 수비파트너는수비 파트너는 [[리오 퍼디난드이다퍼디낸드]]이다. 그는 잉글랜드를 위해 [[UEFA 유로 2004에2004]]에 출전하였고 잉글랜드 감독이었던 [[스벤 고란예란 에릭손은에릭손]]은 테리를 1번센터백이라1번 센터백이라 말했고 이것은 [[캠벨보다캠벨]]보다 앞서는 것이었다. 폴란드와의[[폴란드 피파월드컵축구 국가대표팀|폴란드]]와의 [[2006년 FIFA 월드컵]] 예선경기에서 테리는 마이클오웬이[[마이클 교체되오언]]이 교체되어 나가면서 잉글랜드의 주장암밴드를주장 완장를 받는 영광을 가지게 되었다.
 
그는 잉글랜드스쿼드에서[[잉글랜드 축구 국가대표팀|잉글랜드]] 스쿼드에서 그의 자리를 2006[[2006년 FIFA 월드컵에월드컵]]에 출전하는 선수로 채택되며 굳혔다. [[2006년]] [[5월 30일]] 헝가리와의[[헝가리 축구 국가대표팀|헝가리]]와의 월드컵전 토너먼트에서 테리는 잉글랜드국대로잉글랜드 국대로 첫골을 기록하였고 이 골은 팀의 두 번째 골이었고 잉글랜드는 3-1승리를 거뒀다. 자메이카와의[[자메이카 축구 국가대표팀|자메이카]]와의 친선경기에서 부상위기에도 불구하고 그는 회복되어 잉글랜드의 파라과이와의 예선 첫경기에서 1-0승리를 이끌어싿. 그 다음 경기였던 [[트리디나드 토바고 축구 국가대표팀|트리디나드 토바고와의토바고]]와의 경기에서 [[카를로스 에드워즈가에드워즈]]가 잉글랜드의 [[폴 로빈슨]]과 다투는 사이 [[스턴 존]]이 흘러나온 공을 골을 넣기위해 헤딩을 시도했고 테리는 골라인에서 오버헤드킥으로 공을 걷어냈다. 포르투갈과의[[포르투갈 축구 국가대표팀|포르투갈]]과의 8강 경기에 테리는 풀타임 출장했지만 잉글랜드는 승부차기에서 패배해 그는 그의 동료들과 눈물을 흘리며 슬퍼했다. 6일 후 그는 잉글랜드 선수로는 유일하게 월드컵 올스타팀에 이름을 올렸다.
 
[[2006년]] [[8월 10일에10일]]에 [[스티브 맥클라렌은매클래런]]은 존 테리를 [[데이비드 베컴의베컴]]의 뒤를 잇는 [[잉글랜드 축구 국가대표팀|잉글랜드]] 주장으로 임명하엿다. 맥클라렌이매클래런이 말하길:"주장을 선정하는 것은 감독이 해야하는해야 하는 가장 중요한 결정중에 하나이다. 나는 존테리를존 테리를 선택한 것이 옳은 결경이라 확신한다. 나는 그가 잉글랜드 최고의 주장이라는 것을 증명할 것이라 확신한다. " 테리는 잉글랜드 주장으로서 데뷔경기인 그리스와의[[그리스 축구 국가대표팀|그리스]]와의 친선경기에서 골을 기록하였다. 이것은 이 경기에서 첫골일 뿐 하니라 맥클라렌이매클래런이 잉글랜드 감독 데뷔후 첫골이었다. 그가 그의 새로운 주장 암밴드에 키스하는 것으로 골 세레머리를 했다. 하지만 테리가 주장으로써 잉글랜드는 [[UEFA 유로 2008에2008]]에 지역예선 탈락했다-이것은 [[1994년 월드컵이후FIFA 월드컵]] 이후 결선 결선토너먼트에토너먼트에 첫 번째로 빠지는 것이다. 지역예선 도중에 테리는 잉글랜드가 탈락할지 모른다는 것에 큰 책임감을 견디고 있다는 것을 인정했다.
 
[[2007년]] [[7월 1일에1일]]에 테리는 뉴웸블리스타디움에서[[뉴 성인잉글랜드국가대표선수로는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성인 [[잉글랜드 축구 국가대표팀|잉글랜드 국가대표]] 선수로는 처음으로 국가대표 골을 기록하엿다기록하였다. 이 경기에서 그의 골로 브라질과[[브라질 축구 국가대표팀|브라질]]과 1-1로 비겼다. 그는 [[데이비드 베컴이베컴]]이 올린 프리킥을 박스안에서 헤딩해 골을 넣었다. 거의 1년이 다되서 그는 다시 한번 데이비드 베컴이 올린 공을 비슷하게 헤딩골로 연결했는데 미국과의[[미국 축구 국가대표팀|미국]]과의 [[2008년]] [[5월 28일]] 경기로 잉글랜드는 1-0승리하였다.
 
테리는 8월에 [[잉글랜드 축구 국가대표팀|잉글랜드]] 주장을 확인하고 잉글랜드주장으로잉글랜드 주장으로 [[2010년 FIFA 월드컵]] 2010월드컵예선에예선에 출전하엿다출전하였다. 그의 지속적인 잉글랜드주장으로서의잉글랜드 주장으로서의 복귀경기는 [[밀란 바로스에바로시]]에 의해 몹시 힘든 경기였는데 밀란 바로스를바로시를 너무 쉽게 몸을 돌리게 해 체코에[[체코 축구 국가대표팀|체코]]에 첫골을 허용케 했다. 이 경기는 2-5 무승부로 끝났고 조콜은[[조 콜]]은 92분에 동점골을 뽑아냈다. 그는 그의 2010월드컵[[2010년 FIFA 월드컵]] 예선 우크라이나와의[[우크라이나 경기에서축구 국가대표팀|우크라이나]]와의 경기에서 경쟁이 심한 잉글랜드에서 첫 번째 골을 기록하였다. 다 잡은 경기를 나중에 쉬운 프리킥찬스를 내줬고 [[안드리 세브첸코솁첸코]]가 동점골을 넣어 비겼다.
 
[[2010년]] [[1월 30일에30일]]에[[첼시 FC]] 동료이자 국가대표 동료인 [[웨인 브릿지브리지]]의 전 여자친구와의 불륜이 발각되면서 [[파비오 카펠로]] 잉글랜드 감독에 의해 국가대표 주장직을 박탈당했고 그의 뒤를 이어 [[리오 퍼디난드퍼디낸드]]가 주장으로 선임되었다. [[파비오 카펠로]]는 월드컵 전까지 그가 주장완장을주장 완장을 찰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그로 인해 [[웨인 브릿지]]는브리지는 국가대표 은퇴를 선언하였다.
 
===국가대표 골===
 
{| class="wikitable"
 
==사생활==
테리는 현재 서리의 옥숏에[[옥숏]]에 거주한다. 그와 그의 아내 [[토니 풀 테리는테리]]는 2008년 5월 18일에 태어난 한 남자아이(조지 존 테리)와 한 여자아이 (서머 로즈 테리)인 쌍둥이의 부모이며 테리는 그들의 탄생을 헝가리와의 경기에서 골을 기록하며 축하했고 그는 흔들의자 세레머니를 했다.
 
이 커플은 [[2007년]] [[6월 15일]] 블레넘 궁전에서 결혼했으며 [[헤러즈]](영국 홍차브랜드) 선물상품권을 한 매거진이 보도하게해주는 조건으로 결혼선물로 받았다. 결혼식이 끝난 후 이 커플은 [[로만 아브라모비치의압라모비치]]의 슈퍼요트 펠러로스에서 지중해를 즐기며 2주간 신혼여행을 떠났다. 그의 취미는 골프, 수영, 풋볼, 스쿼시와 다트이다.
 
또한 테리의 형인 폴은 현재 [[컨퍼런스 네셔널 리그의리그]]의 [[러쉬덴 앤 다이아몬드에다이아몬드]]에 프로 축구선수이다.
그는 2009년의[[2009년]]의 올해의 아버지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2010년 1월 30일 전 첼시 동료이자 국가대표 동료인 [[웨인 브릿지브리지]]의 전 여자친구와의 불륜이 발각되면서 [[토니 풀 테리와의테리]]와의 관계 관계역시역시 얼어붙었다. 테리는 토니를 풀어주기 위해 경기를 치른 후 두바이로[[두바이]]로 찾아가 용서를 받았다. 토니 풀 테리는 둘 사이가 회복되는 데 의사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고 테리는 기꺼이 응했다.
 
또 그는 어릴적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를 좋아했는데 그의 아버지와 그의 할아버지가 팬이었으며 어릴적 이기는 것이 좋았기 때문이었다. 그는 실제로 [[알렉스 퍼거슨을퍼거슨]]을 만나 사인을 받고 같이 사진을 찍기도 했다.
 
==스폰서쉽==
테리는 [[마이클 오웬과오언]]과 함께 새로운 브랜드이름이나 제품 뿐 아니라 새로운 잉글랜드제품을잉글랜드 제품을 소개하는 [[엄브로]] 스포츠웨어브랜드의 간판모델이다. 그는 또한 삼성광고에[[삼성]] 광고에 출연하며 국제적인 스웨덴의[[스웨덴]]의 베팅회사인베팅 회사인 [[스벤스카 스펠뿐스펠]] 뿐 아니라 축구게임시리즈인축구 게임 시리즈인 [[프로 에볼루션 사커와사커]]와 스폰서쉽을 맺고 있다. 잉글랜드 버전의 프로 에볼루션 사커 6에서 브라질 국가대표인 아드리아노와[[아드리아누]]와 표지모델로 출연하였다.
 
== 수상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