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잔글
로봇: 영어판의 분류를 토대로 분류:폴란드의 영화 음악 작곡가 추가; 예쁘게 바꿈
나치에 불만을 가졌던 [[독일군]]의 빌름 호센펠트 대위가 [[소비에트 연방]]이 바르샤바를 점령하여, 독일군이 물러날때까지 슈필만에게 음식과 잠자리를 제공해 줬으며, 전쟁이 끝난 후, 그는 소련의 포로 수용소으로 끌려가 죽었다고 한다.
 
[[그림파일:Powazki Szpilman.JPG|thumb|바르샤바에 있는 슈필만의 묘소]]
[[1945년]] 전쟁이 끝난 직후, 슈필만은 전쟁 다시 폴란드에서 피아노 연주자로 활동하면서 폴란드 대중 음악 작곡가가 되었다. 그리고 그는 자신이 [[바르샤바]]에서 살아남은 내용을 담은 《도시의 죽음(Śmierć Miasta)》이라는 제목의 [[자서전]]을 썼다. 하지만, 이 책은 [[전쟁]]에 대한 관점 때문에 [[공산주의]] 정권에게 검열당해야 했다. 약 50년이 더 지나 [[1998년]]에 《[[피아니스트 (자서전)|피아니스트]]》라는 제목으로 다시 출판되었고, 이를 토대로 [[2002년]]에 [[로만 폴란스키]] 감독이 [[영화]]로 만들었다.
 
 
== 참고 문헌 ==
* 《The Pianist: The Extraordinary True Story of One Man's Survival in Warsaw, 1939-1945》, Władysław Szpilman, 2002. ISBN 03123113540-312-31135-4
 
{{토막글|음악가}}
 
{{DEFAULTSORT:슈필만, 브와디스와프}}
 
[[분류:1911년 태어남]]
[[분류:2000년 죽음]]
[[분류:폴란드의 제2차 세계 대전 관련자]]
[[분류:유대계 폴란드인]]
[[분류:폴란드의 영화 음악 작곡가]]
 
[[bg:Владислав Шпилман]]

편집

1,133,4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