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문순 (1956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043 바이트 제거됨 ,  11년 전
[[7월 22일]] [[대한민국 미디어 관련법 개정 논란|미디어 관련법 개정]] 법안이 통과되자 언론계 비례대표로의 당선되어 제 할일을 못했다는 책임을 느끼고 다음날인 [[7월 23일]] 의원직 사퇴를 선언했다.<br>
최 의원은 당 대표인 [[정세균]] 대표에게 미리 전하지도 않았으며 당 대표의 의견과는 상관없이 사퇴하겠다고 밝혔으며 당일 국회 내 의원실을 비웠다. 최문순의원의 사퇴로, 같은 문방위소속 천정배의원도 다음날인 7월 24일 사퇴서를 제출하였고 둘은 세 달여동안 명동에서 시민사회단체와 '언론악법 원천무효 1000만인 서명운동'을 진행하였다. 화계사에 들어가 일주일간 '언론악법 참회와 정진 2만 배'를 올리기도 했다. 2010년 1월 10일 천정배의원, 장세환의원과 함께 원내복귀기자회견을 가졌다.
 
== 러시아 대사 발언 왜곡 논란 ==
[[천안함 침몰 사건]]과 관련해서 [[2010년]] 6월, 최문순은 러시아 대사가 천안함 사건을 "2000년 내부폭발로 침몰한 러시아 핵잠수함 사건과 똑같다"고 발언했다는 주장한 것에 대해 러시아측이 이를 부인하여 논란이 되었다. [[최문순]] 의원은 러시아 브누코프 대사가 자신과의 면담에서 브누코프 대사가 “천안함 침몰은 [[:en:Surface supplied diving|쿠르스크호 폭발 사건]] 과 똑같다”고 말했다며 "이번에 한국에 파견된 3명의 러시아 전문가는 2000년 러시아 원자력 잠수함 [[:en:Surface supplied diving|쿠르스크호 침몰 사건]]을 조사했던 당사자로 현장 경험이 풍부한 해군 전문가”라며 이같이 말했다고 밝혔다.<ref>[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1402798 "천안함 침몰, 쿠르스크호 침몰 사건과 똑같다" ]<<오마이뉴스>>2010-06-18</ref> 이에 [[미디어오늘]] 등 일부 매체도 “러시아 조사단이 내부 폭발로 결론을 내린 것”이라는 취지로 보도했고,<ref>[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89080 "러시아는 천안함의 진실을 알고 있다" ]<<미디어오늘>> 2010-06-18</ref> 네티즌들도 각종 포털 및 게시판에 이 기사를 퍼나르며 여론몰이에 나섰다. 그러나 러시아 대사관측은 보도자료를 내고 “대사의 발언을 엄중하게 왜곡하는 기사로, 이 사실에 격분한다”며 반발했다. 대사관측은 “[[천안함]] 침몰사건 원인에 대해 러시아 대사에 귀착시키는 발언은 뻔뻔스러운 거짓말”이라며 “최문순 의원측은 [[러시아]] 대사에게 사과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외교통상부]] 관계자도 “주한 러시아 대사관에 확인한 결과 대사가 천안함 침몰이 [[크루스크호]] 침몰과 똑같다고 언급한 바가 없다”며 [[러시아]] 정부가 [[천안함]]이 내부폭발로 침몰했다고 잠정 결론내렸다는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고 전했다.<ref>[http://www.viewsnnews.com/article/view.jsp?seq=64385 최문순 '오버'에 러시아 대사 발끈]<<뷰스앤뉴스>> 2010-06-19</ref>
<ref>[http://news.hankooki.com/lpage/politics/201006/h2010061902472821040.htm 최문순, 러시아 대사 '천안함 발언' 왜곡 논란]한국일보 2010-06-19</ref>
<ref>[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6/19/2010061900071.html 우리가 '천안함 내부폭발' 결론냈다고?]조선일보 2010-06-19</ref> [[프리존뉴스]]는 천안함 침몰과 관련해 북한을 감싸려는 좌파진영의 필사적인 노력이 주한 외국 대사의 발언을 왜곡하는 ‘외교적 결례’로까지 이어진 것이라고 지적했다. <ref>[http://www.freezonenews.com/news/article.html?no=40241 러시아 대사관 “최문순, 뻔뻔한 거짓말 사과해야"]<<프리존뉴스>> 2010-06-19</ref>
 
== 외부 링크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