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표준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1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대한민국 표준어'''(大韓民國標準語)는 [[대한민국]]에서 표준으로 쓰이는 [[한국어]]이다. '교양 있는 사람들이 두루 쓰는 현대 서울말'<ref>[http://www.korean.go.kr/08_new/data/rule02.jsp 표준어 규정]</ref><ref>[http://www.imaeil.com/sub_news/sub_news_view.php?news_id=14968&yy=2009 이상규 경북대 교수 "표준어 정의, 빨리 바꿔야"] 《매일신문》</ref>로 정함을 원칙으로 한다. 따라서 [[서울 방언]]과 표준어는 일치하지 않는다. [[국립국어원]]이 관리하고 있다. 표준어는 입말로서의 한국어에 대한 규정이고 한국어를 글로 적을 때 따르는 [[한글 맞춤법]]<ref>[http://korean.go.kr/09_new/dic/rule/rule01.jsp 한글 맞춤법]</ref> 규정을 따른다. 이 두가지는 1933년 처음으로 제정될 때 부터 불가분의 관계이다. 현 규정은 [[1988년]] 1월 9일 문교부고시 제88-2호로 고시되었다.
 
== 표준어에 대한 헌법위헌 소원확인 사건소송 ==
[[헌법재판소]] 전원재판부는 [[2009년]] [[5월 28일]] 표준어 규정 제1조 제1항 등에 대한 위헌확인 사건 중 표준어 규정(1988. 1. 19. [[문교부]] [[고시]] 제88-2호) 제1부 제1장 제1항 등 부분은 심판청구를 [[각하]]하고(전원일치), [[공공기관]]의 [[공문서]]를 표준어 규정에 맞추어 작성하도록 한 구 국어기본법 제14조 제1항 부분, 교과용 도서를 편찬하거나 검정 또는 인정하는 경우 표준어 규정을 준수하도록 하고 있는 구 국어기본법 제18조 부분은 심판청구를 [[기각]]한다(7:2, 2인 재판관의 위헌 취지의 반대의견)는 결정을 선고하였다.<ref>[http://kids.ccourt.go.kr/home/storybook/storybook.jsp?eventNo=2006헌마618&mainseq=87&seq=18&list_type=05 표준어 규정 제1장 제1항 등 위헌확인 (국어기본법 제14조, 제18조)] 《2006헌마618》</ref>
 

편집

1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