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6 바이트 제거됨 ,  8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파일:Pergamon Museum Berlin 2007034.jpg|thumb|right|200px|비늘에 덮인 꼬리를 가진 오케아노스, 오른편, 페르가몬 제단의 조각상.]]
 
'''오케아노스''' ({{llang|el|Ὠκεανός}})는 [[고대 그리스]]와 [[고대 로마]]에서 대지를 둘러싼 거대한 강을 말하며 이를 의인화한 [[신]]의 이름으로 [[티탄 (신화)|티탄족]]의 일원인 ''바다의 신'' 을신을 말하기도 한다. 현대 [[영어]]를 비롯한 많은 언어에서 바다를 뜻하는 단어의 어원이 된 이름이다. (영어:Ocean)
 
고대 그리스 인들은 지구를 평평한 땅으로 상정했고 그 지구를 거대한 강이 둘러싸고 있다고 믿었다. 티탄족 오케아노스는 [[그리스 태초신|프로토게노이]]인 [[우라노스]]와 [[가이아]] 사이에서 태어난 아들로 상반신은 긴 수염을 한 인간의 모습이고 하반신은 비늘이 달린 물고기의 모습으로 묘사된다. 오케아노스는 역시 티탄족의 일원인 아내 [[테튀스]]와의 사이에서 모든 바다와 강, 연못과 호수를 낳았으며 [[오케아니스]]라고 부르는 3,000여명의 물의 요정들, [[님프]]들을 낳았다고 전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