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2,306 바이트 제거됨 ,  8년 전
예시 내용 삭제.
{{ㅅ|정의없는 문서.}}
지혜로움 이라는 것은 깊은 이해 그리고 사람, 사물, 사건이나 상황에 대한 에너지와 시간을 가장 최소화 시켜서 좋은 결과를 이끌어 내는 능력을 일컫는다. 지혜는 효과적이고 효율적으로 지각과 지식을 적용하므로 원하는 결과를 생성하는 능력이며 많은 사람들이 이해 할 수 있는 근거가 있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자신의 감정을 잘 조절 할 수 있어야한다. 또한 공공의 이익과 평화를 가져올 수 있어야 진정한 지혜로운 행동이라고 할 수 있다. 비슷한 의미를 가지는 단어로는 '현명함', '슬기로움', '통찰력' 등이 있다.
 
지혜로운 행동의 대표적인 예로는 솔로몬 왕의 판결이 있다.
이렇듯 예전부터 지혜로움은 하나의 덕목으로써 평가 되었다. 동양에서의 군자의 4덕목 중 '인', '의', '예', '지' 중 '지(智)'가 바로 지혜로움을 뜻한다.
어느 날, 두 명의 여자가 솔로몬 왕에게 왔다. 그 중 한 여자가 말했다. "왕 이시여, 이 여자와 나는 한 집에서 살고 있는데, 내가 아이를 낳았습니다. 내가 아이를 낳은 지 삼 일 만에 이 여자도 아이를 낳았습니다. 우리는 함께 있었고, 우리 두 사람 말고는 아무도 집에 없었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밤, 이 여자가 자기 아이를 깔고 자는 바람에 아이가 죽어 버렸습니다. 이 여자는 내가 자는 사이에 내 곁에 있던 내 아들을 데려가서 자기 품에 안고는 자기의 죽은 아이를 내 품에 뉘여 놓았습니다. 이튿날 아침, 내 아들에게 젖을 먹이려고 보니, 아이는 이미 죽어 있었습니다. 그런데 자세히 봤더니 그 아이는 내 아이가 아니었습니다.” 그러자 다른 여자가 말했다. “아니다. 살아 있는 아이가 내 아들이고, 죽은 아이가 당신 아들이다.” 첫 번째 여자가 말했다. “아니다. 죽은 아이가 당신 아들이고, 살아 있는 아이가 내 아들이다.” 이처럼 두 여자가 왕 앞에서 다투었다. 솔로몬 왕이 말했다. “두 사람 모두, 살아 있는 아이는 자기 아들이고, 죽은 아이는 다른 여자의 아들이라고 하는구나.” 솔로몬 왕은 신하들을 시켜 칼을 가져오게 했다. 신하들이 칼을 가져오자, 왕이 말했다. “살아 있는 아이를 둘로 나누어라. 그래서 두 여자에게 반 쪽씩 나누어 주어라.” 살아 있는 아이의 진짜 어머니는 슬프지만 자기 아들을 위하는 마음이 생겼다. 그래서 왕에게 말했다. “왕이시여, 제발 그 아이를 죽이지 말고 저 여자에게 주십시오.” 그러나 다른 여자는 “우리 둘 가운데서 아무도 그 아이를 가지지 못하게 그냥 나누어 주십시오”라고 말했다. 그러자 솔로몬 왕이 말했습니다. “아이를 죽이지 마라. 그 아이를 첫 번째 여자에게 주어라. 저 여자가 진짜 어머니다.”
솔로몬 왕은 아이에 대한 두 여자의 마음을 알아 냄으로써 지혜롭게 아이의 진짜 어머니를 찾아냈다.
이렇듯 예전부터 지혜로움은 하나의 덕목으로써 평가 되었다. 동양에서의 군자의 4덕목 중 '인', '의', '예', '지' 중 '지(智)'가 바로 지혜로움을 뜻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