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계점 (열역학)"의 두 판 사이의 차이

998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글로벌 세계 대백과> '임계 온도와 임계 압력' 참조
잔글 (로봇이 더함: eo:Krita punkto (varmodinamiko))
(<글로벌 세계 대백과> '임계 온도와 임계 압력' 참조)
 
대기의 대부분을 이루는 [[질소]] 기체(N<sub>2</sub>)는 상온에서 아무리 압력을 가해도 액화되지 않는다. 이것은 질소의 임계 온도가 -147.1℃이기 때문인데, 임계 압력 이상을 가하면 [[초임계유체]]가 되면서 액체와 기체의 구분이 사라진다.
 
== 물과 공기의 예 ==
액체인 물은 1기압 100℃에서 수증기로 변한다. 따라서 1기압하에서는 100℃ 이상의 온도에서 액체인 물은 존재하지 않는다. 100℃ 이상의 온도에서 물을 액체 상태 그대로 유지하려면 압력을 가할 필요가 있다. 압력을 가해서 218.3기압이 되면 물의 끓는점은 374.2℃가 된다. 그러나 그 이상의 온도가 되면 압력을 계속 가해도 물은 더 이상 액체 상태를 유지하지 못한다. 이 온도를 물의 임계 온도라 하고, 이때의 압력을 임계 압력이라고 한다.
 
공기는 1기압에서는 아무리 온도를 내려도 액체가 되지 않는다. 온도를 -140.7℃로 내리고 37.2기압보다 큰 압력을 가하면 비로소 액체가 된다. 즉, 공기의 임계 온도는 140.7℃이고, 임계 압력은 37.2기압이다. 이 이하의 온도에서는 더 낮은 압력을 가해도 액체가 된다.
 
== 같이 보기 ==
* [[삼중점]]
* [[초임계유체]]
 
== 참고 자료 ==
{{글로벌}}
 
[[분류:통계역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