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7 바이트 제거됨 ,  8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성육신'''(成肉身)은 [[기독교]]에서 쓰이는 용어로서, 하나님(하느님)이하느님이 사람으로 나타나신 것을 가리킨다. 기독교인들은 [[예수]]가 성육신한 하나님하느님 즉, 하나님의하느님의 현현(Epiphany)이라고 믿는다. 그래서 [[기독교]]의 전통적인 [[교회력]]에서는 사람이 되신 하나님인하느님인 예수가 자신을 드러내었음을 공현절로 기억하며, [[예수]]는 참 인간이자 참 하나님([[칼케돈 신조]])이라는 교리를 갖고 있다. 특히 [[예수]]의 인격은 [[삼위일체|삼위일체론]]에서 말하는 제2위(로고스)의 인격에 종속되어 있다는 것이 [[기독론]](그리스도론)의 중요한 부분이다. [[기독교인]]들은 하나님이신하느님이신 예수께서 인간의 구원을 위해서 사람이 되셨다고 믿는다.([[니케아신조]])
 
==성육신의 성서적 근거==
하나님이하느님이 구원을 이루신 첫 번째 단계는 성육신으로서, [[성서]]에서는 하나님이하느님이 사람안에 들어오셔서 처녀인 성모 마리아를 통하여 인간으로 태어나셨다고 말한다. 창조에서 하나님은하느님은 조물주이셨으나 성육신 전에는 어떠한 창조물 안에도 들어가지 않으셨다. 사람을 창조할 때에도 그분은 사람안에 생명의 호흡만을 불어 넣었다([[창세기]] 2장 7절). 또한 [[욥기]] 33장 4절에 의하면 하나님의 호흡이 사람에게 생명을 준다. 그러나 하나님 자신이 사람안으로 들어오신 것은 아니었다. 그러나 성육신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은 사람안으로 들어오심을 볼 수 있다. 그분은 먼저 잉태되셨고, 아홉달 동안 처녀의 태에 있었으며, 그 후에 태어나셨다.
 
또한 [[욥기]] 33장 4절에 의하면 하느님의 호흡이 사람에게 생명을 준다. 그러나 하느님 자신이 사람 안으로 들어오신 것은 아니었다. 그러나 성육신으로 말미암아 하느님은 사람안으로 들어오심을 볼 수 있다. 그분은 먼저 잉태되셨고, 아홉달 동안 처녀의 태에 있었으며, 그 후에 태어나셨다.
 
''[[요한복음서]] 1장 1절 태초에 말씀이 계시니라 . 이 말씀이 하나님과하느님과 함께 계셨으니 이 말씀은 곧 하나님이시니라하느님이시니라''
''[[요한복음서]] 1장 14절 : 말씀이 육신이 되어 우리 가운데 거하시매 우리가 그의 영광을 보니, 아버지의 독생자의 영광이요, 은혜와 진리가 충만하더라.''(개역개정판, 대한성서공회)
 
[[요한복음서]] 1장 1절에 의하면 태초에 말씀이 계셨다고 말하며 이 말씀이 곧 하나님이시라고하느님이시라고 말한다. 14절에서는 말씀이 육신이 되었다고 말한다. 위의 두 구절의 논리 구조를 볼 때에 하나님은하느님은 육신이 되었다. 이 구절에서 육신은 창세기 2장 이후, 즉 타락 이후의 사람에 대하여 말하는 단어이다. 이 육신이라는 단어는 항상 소극적인 의미를 지닌다. 육신은 타락된 사람을 말하는 것이고, 하나님의하느님의 아들이신 그리스도는 사람, 즉 육신이 되었다.
 
''[[로마서]] 8장 3절 율법이 육신으로 말미암아 연약하여 할 수 없는 그것을 하나님은 하시나니, 곧 죄로 말미암아 자기 아들을 죄 있는 육신의 모양으로 보내어 육신에 죄를 정하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