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악 (중국)"의 두 판 사이의 차이

703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 최후 ===
그러나 무안군 관하의 소주자사(邵州刺史. 현 [[후난 성]] [[사오양 시]]) [[등처눌]](鄧處訥)은 주악이 민욱을 형편없이 죽였기 때문에 민욱의 죽음에 책임이 있었다고 주장하였고, 그의 장병들에게 민욱의 원수를 갚기 위해 자신을 따를 것을 호소하였다. 급기야 [[893년]], 등처눌은 당시 낭주자사(朗州刺史)로 있던 뇌만과 결탁하여 함께 담주를 공격하였다. 그들은 담주성을 함락시키고 주악을 베어 죽였다. 이어서 등처눌은 무안군 유후(留後)를 자칭하기에 이르렀다.<ref name=ZZTJ254>《[[자치통감]]》, [[:zh:s:資治通鑑/卷254|권 254]]</ref>
 
== 출전 및 각주 ==

편집

3,2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