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42 바이트 추가됨 ,  8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들소'''(Bison)는 [[들소속]] 동물의 총칭이다. [[소과]]에 속하며 학명은 Bison bison 이다. [[아메리카들소]](''B. bison'')와 [[유럽들소]](''B. bonasus'') 두 종이 있다. [[미국]]에서는 [[아메리카들소|버펄로]]로 불리는 '''아메리카들소'''는 어깨높이 약 150cm, 몸무게 1,350kg 정도이다. 머리와 목이 크고 어깨에 혹이 있다. 몸빛은 갈빛을 띠는 검은색이다. 길고 거친 털이 머리·목·혹을 덮고 있고, 목과 턱에도 긴 수염처럼 털이 나 있다. 머리에는 소처럼 뿔이 한 쌍 나 있고, 어떤 종은 뿔 길이가 90cm가 넘는다. 귀는 털로 덮여 밖에서는 보이지 않는다. 19세기 초까지만 해도 [[애팔래치아산맥]]에서 [[록키산맥]]에 이르는 광활한 [[북아메리카]] 지역, 특히 서부 평원에 수천만 마리가 살았다. [[아메리카인디언]]은 이들을 잡아, 고기는 먹고 가죽으로는 옷을 해 입었다. 그러나 무자비한 학살로 인해 1889년 54마리로까지 격감하였다가, 현재는 보호에 의해 3만 마리 정도가 살고 있다. '''유럽들소'''는 어깨높이 180cm, 몸무게 900kg 정도이다. 아메리카들소와 형태상 비슷하지만 후반신이 더 잘 발달하였으며 귀가 밖에서 보인다. 뿔은 암수 모두 가지고 있다. 남획으로 한때 절멸의 위기에 있었으나 동물원에서의 사육으로 점차 그 수가 증가하는 추세이다. 나뭇가지·잎 등을 먹으며 30마리 정도가 무리를 지어 삼림지대, 특히 [[침엽수림]]에서 산다. 아메리카들소와는 달리 이동하지는 않는다. [[동유럽]]에 분포한다. 들소는 수컷과 암컷이 함께 생활하고 5-6월에 황적색 새끼를 한 마리 낳는다. 수컷과 암컷이 함께 새끼를 돌본다. 태어난 지 3년이 되면 짝짓기를 할 수 있지만, 완전히 성숙하려면 그 후로도 5년이 더 있어야 한다. 수명은 30-40년이다. 들소는 성미가 급해서 길들이기 힘들다. 주로 풀을 먹는데, [[버드나무]]의 어린 가지와 관목 등 작은 나무를 먹기도 한다.
 
== 참고 자료 ==
* {{글로벌}}
 
== 외부 링크 ==
{{Commonscat|Bison}}
{{글로벌}}
{{토막글|포유류}}
 
{{토막글|포유류}}
[[분류:소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