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185 바이트 추가됨 ,  8년 전
자료 보충
'''우성전'''(禹性傳, [[1542년]] ~ [[1593년]])은 [[조선]] 중기의 무신이자 의병장으로 [[임진왜란]] 당시 여러 곳에서 전공을 세웠다.
 
본관은 [[단양 우씨|단양]], 자는 경선(景善), 호는 추연과추연(秋淵)과 연암(淵庵), 아버지는 현령 언겸(彦謙)이다. 시호는 문강으로 유학자 [[이황|이황(李滉)]]의 문하생이다. [[허균]]의 매형이자 [[허난설헌]]의 형부이며 초당 [[허엽]]의 사위이기도 하다.사위이며 [[1568년허균]] 별시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검열, 봉교, 수찬 등을 지냈다.매형이자 [[1583년]]에 응교에 오르고 사인을 역임하였으며 [[동인 (정치)|동인]]으로 활동하다가 뒤에 동인이 분당될 때는 [[남인허난설헌]]의 거두로형부이다. 앞장섰다.
 
[[1568년]](선조 1) 별시문과에 급제하여 검열·봉교를 거치고 부수찬으로 1572년 정공도감(正供都監) 혁파를 건의하여 관철시켰으며, 경연에서 <서경(書經)>을 강의하기도 하고, 향약의 시행을 건의하기도 하였다. 1573년에는 기대승(奇大升)의 제사를 하사할 것을 건의하였으며, 1576년 수원현감을 지냈다.
그러나 [[1591년]] 시인 [[정철]]이 물러날 때 [[북인]]의 책동으로 삭직당했다. 수원 현감으로 근무중 [[1592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경기도]]에서 의병 2000명을 모집해 추의군(秋義君)이라 칭하고 [[강화]]에서 의병장 [[김천일]]의 휘하로 들어가 각지에서 전공을 세웠다. 이후 성균관 대사성 겸 지제교으로 특전되었으나 계속 의병장으로 활약해 후퇴하던 왜군을 [[의령]]까지 쫓았다.
 
1581년 재주를 믿고 논변을 좋아해 그 동아리가 성세를 떨치자 반대파의 탄핵을 받아 파직되었다. 동서분당(東西分黨) 때 그는 김효원(金孝元)·유성룡(柳成龍) 등과 함께 동인을 대표했으며, 그 뒤 이발(李潑)과 사이가 벌어져 그가 남산(南山)에 살아서 [[남인]]으로, 이발이 북악(北岳)에 살았기 때문에 [[북인]]으로 나누어졌다. 이 시기 동안 장령, 사옹원정을 역임하고 [[1583년]]에 응교에 오르고, 의정부 사인을 역임하였다.
사후 [[자헌대부]] [[이조판서]]겸 홍예문관 대제학 에 추증되었으며 묘소는 [[경기도]] 화성군 매송면에 부인 양천허씨 묘소 옆에 있다. 저서로는 《역설》, 《이기설》, 《[[계갑일록]]》 등이 있다.
 
그러나 [[1591년]] 시인서인 [[정철]]이 물러날 때 [[북인]]의 책동으로 삭직당했다. 수원 현감으로 근무중 [[1592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경기도]]에서 의병 2000명을 모집해 추의군(秋義君)이라 칭하고 [[강화]]에서 의병장 [[김천일]]의 휘하로 들어가 각지에서 전공을 세웠다. 행주에서는 권율(權慄)을 지원하기도 했다. 이후 성균관 대사성 겸 지제교으로지제교로 특전되었으나 계속 의병장으로 활약해 후퇴하던 왜군을 [[의령]]까지 쫓았다쫓았으나 병을 얻어 경기도 부평으로 후송된 뒤 죽었다.
 
묘소는 [[경기도]] 화성군 매송면 숙곡리에 부인 양천 허씨 묘소 옆에 있다. 경기도 문화재자료 제212호로 지정되어 있다.
 
정조 때 자헌대부 [[이조판서]] 겸 홍예문관 대제학에 추증되었으며 충강(忠康)이란 시호가 내려졌다.
 
저서로는 《퇴계선생언행록(退溪先生言行錄)》《역설(易說)》, 《이기설(理氣說)》, 《계갑일록(癸甲日錄)》 등이 있다.<ref>http://www.kgib.co.kr/new/04_project/project_news.php?idx=303700&cate=ps13</ref>
 
== 가족 ==
* 부인 : 증 정부인 양천허씨양천 허씨
 
== 참고항목 ==
[[분류:의병]]
[[분류:과로사]]
 
 
== 참조 ==
<references/>

편집

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