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2 바이트 추가됨 ,  8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아과=[[기러기아과]]
}}
'''기러기''' 몸이 크고 몸빛은 암갈색이며암갈빛을 띠며 부리 밑부분은 황색이다노란 새이다. 목은 길고 다리는 짧다. 깃털은 방수가 되어 물이 스며들지 않는다. 날개는 길고 뾰족하며, 다리는 짧고 발에 물갈퀴가 있다. 몸무게는 1.5-4kg이다. 논·밭·저수지·해안·습지 또는 개펄 등지에 내려앉으며, 하천가와 하천의 섬에서도 볼 수 있다. 벼·보리·밀 및 연한 풀·종자 등을 먹는다. 북반구의 북부에서 번식하고 겨울에 남쪽으로 이동한다. 전 세계에 14종이 알려져 있으며, 우리나라에는 흑기러기·회색기러기·쇠기러기·흰이마기러기·큰기러기·흰기러기 등이 알려져 있다. 이른 봄에 북극권의 번식지로 이동해서 짝짓기를 하며 가을에는 에너지를 절약하기 위해 V자 모양으로 큰 무리를 이루어 이동한다. [[거위]]는 기러기를 가축으로 길들인 것이다.
 
==문학 속의 기러기==
[[나희덕]]은 시〈기러기 떼〉에서 기러기 떼가 날아가는 것을 보면서 고달픈 삶을 살았던 어린 시절 친구들을 떠올리고 그들에 대한 연민과 슬픔을 노래한다. <ref name="강승원"> {{서적 인용 |편집자= 강승원 |제목= EBS 수능특강 언어영역|꺾쇠표= 예|초판발행일자= 2009-1-5 |판= 초판 |출판사= 한국교육방송공사 |쪽= 해설5 }} </ref>
 
==함께보기함께 보기==
* [[솟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