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20 바이트 제거됨 ,  8년 전
== 역사 ==
 
불교 교단이 발전하여 [[아쇼카왕]](재위 연한 대략 전 268∼전BC 268?~232)의 시대가 될 무렵, 교단은 [[상좌부]](上座部)와 [[대중부]](大衆部)로 분열하였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s: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동양사상/동양의 사상/인도의 사상/불교#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동양사상 > 동양의 사상 > 인도의 사상 > 불교 > 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ref> 자유주의적인 수행승들은 전통적인 교단에 대하여 독립을 선언하고 [[대중부]](摩詞僧祗部)를 수립하였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 이에 대하여 보수적인 장로(長老)들의 일파를 [[상좌부]]라고 하였다. 현재 남방 아시아 제국의 불교도는 [[상좌부]]에 속한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
 
당시의 출가수행자는 [[승원]]에 거주하는 자가 점차로 많아졌으나 [[승원]]은 어느 편의 부파(部派)엔가에 소속되어 있었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 이미 [[아소카왕]] 시대에 [[상좌부]]{{.cw}}[[대중부]]의 계통의 두 파로 분열하였고, 그후 약 백년 동안에 [[대중부]] 계통이 잡다하게 분열하였고 이어 약 백년간에 [[상좌부]] 계통이 분열되었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 흔히 전설에 의하면 18부파(部派)가 새로 분립하였다고 한다. 즉 근본 2부(根本二部: 上座部와 大衆部)와 분파(分派) 18부를 합쳐서 [[소승 20부]](小乘二十部)라고 전해오고 있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 이들 중에서도 [[상좌부]] 계통의 [[설일체유부]](說一切有部){{.cw}}[[독자부]](犢子部){{.cw}}[[정량부]](正量部){{.cw}}[[화지부]](化地部){{.cw}}[[경량부]](經量部)는 특히 중요하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 이들 제부파(諸部派)의 분열이 완료된 때는 기원전 100년경인 것으로 여겨진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 각 부파는 각각 자파의 교설(敎說)에 권위를 붙여 정통설(正統說) 임을 증명하기 위하여 각 부파마다 각각 자기나름대로의 입장에서 종래의 성전(聖典)을 편찬하고 집대성하였다.<ref name="글로벌-소승제파의 성립(상좌부와 대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