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현왕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09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인현왕후 민씨'''(仁顯王后, [[1667년]]~[[1701년]])는 조선의 왕 [[조선 숙종|숙종]]의 계비이다. 성은 [[여흥 민씨|민]](閔), 휘호는 '''효경숙성장순원화의열정목인현왕후'''(孝敬淑聖莊純元化懿烈貞穆仁顯王后). 여양부원군 [[민유중]]과 은성부부인 송씨의 딸이다. [[민진후]],[[민진원]],[[민진영]]의 누이였다. [[조선 숙종|숙종]]의 정비 [[인경왕후]]가 죽은 1년 뒤인 [[1681년]] 계비가 되었다.
 
부덕의 상징처럼 여겨져 왔으나, [[희빈 장씨]]를 투기하여 [[영빈 김씨]]의 입궐을 주선하기도 했고, [[희빈 장씨]]를 불러다가 종아리를 치기도 했다고 한다.
 
==생애==

편집

2,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