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남표: 두 판 사이의 차이

22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잔글
→‎명예박사 제도 남용: disambig 명확히함
(→‎학력: 삭제된 서남표 총장 주요 수상경력 중 출처가 확실한 것 일부 복원)
잔글 (→‎명예박사 제도 남용: disambig 명확히함)
2011년 2월 말 현재, 총 16명의 서남표 총장 취임 후 수여한 명예 박사 학위 중, 무려 7명이나 되는 수여자가 전현직 이사로써, 관리 감독을 하여야 할 이사회의 이사에게 뇌물성 명예박사학위를 주는 것이 아니냐는 비판을 받았다.<ref>[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104130255115&code=940401 '서남표식 독선'가능했던 이유 있었네] 경향신문 </ref> 이에 대해서 2011년 교육과학기술부에서 실시한 KAIST 감사에서, 4월 경고 조치가 되었다.<ref>http://live.joinsmsn.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5332112&ctg=1200&tm=</ref> 이러한 부정한 행위에 대해서 2월 비판이 일자, 대외부총장인 주대준씨는 예전에도 이사에게 명예박사를 수여한 적이 있으므로 아무 문제가 없다라는 말을 하기도 하였다. <ref>http://www.hani.co.kr/arti/society/area/462909.html</ref>
 
한편, 서남표 총장이 수여한 명예박사학위 중, 현직 이사이기도 하면서 또한 [[한국창조과학회]]라는 [[기독교 근본주의]] 성향의 [[사이비과학]] 단체를 1981년에 설립한 [[한동대학교]] 총장 [[김영길_(공학자)|김영길]]씨가 2011년 2월에 받은 명예 학위도 있었다. 이에 대해서 한국의 과학 교육을 대표하는 KAIST에서 사이비과학을 주창하는 기관의 설립자에게 명예박사학위를 수여하는 것에 대한 강한 내부 비판이 있었으나, 비판에도 불구하고 서남표 총장은 이에 대한 수여를 강행하였다. <ref>http://www.hani.co.kr/arti/society/area/462909.html</ref>
 
이러한 명예박사 제도 남용에 대한 비판이 계속되다가, 결국 2011년 KAIST내부에서 구성된 [[혁신비상위원회]]에서는 명예박사 제도 개선을 공식 안건으로 토의하였고, 그 결론으로 이해 당사자들에게 명예박사학위가 수여되고 있는 것에 대해 "KAIST의 명예가 훼손되었다"고 못박았다. 그 결과, 학교 이사와 같은 이해관계 당사자에게는 명예박사 수여를 금지할 것을 결의 및 주문하였다.<ref>http://times.kaist.ac.kr/news/articleView.html?idxno=1000</ref> 이 내용은 [[혁신비상위원회 최종보고서]]에 다른 유수 대학의 관련 금지 규정과 더불어 이사회에 최종 승인을 위해 올려졌고, 그에 따른 최종 결과는 8월 말 경, [[카이스트 이사회]]가 결정을 할 예정이다. <ref>http://article.joinsmsn.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5851236&ctg=1200</ref>

편집

1,0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