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6 바이트 제거됨, 12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한국사}}
'''통일신라신라'''(新羅)는 [[고구려]], [[백제]]와 함께 [[삼국 시대]]의 삼국 중 하나로, 현재의 [[한반도]] 동남부 일대를 약 1000여 년 동안 지배하고 있던 [[국가]]이다. [[7세기]]경 [[한강]] 유역을 차지하고 나·당 연합을 결성, [[660년]] 백제를, [[668년]] 고구려를 멸망시키고 삼국을 통일하여, 이 이후로는 대신라 또는 통일신라로 불린다. [[669년]] [[발해]]가 세워짐과 함께 [[남북국 시대]]의 남쪽 축이 되었다. [[892년]] [[견훤]]이 [[후백제]]를, [[901년]] [[궁예]]가 [[태봉]](처음 이름은 후고구려)을 세움과 함께 [[후삼국 시대]]가 시작, 양국의 공세에 버티지 못한 신라가 [[935년]] [[고려]]의 [[고려 태조|왕건]]에게 항복하니 56대 992년 만에 멸망했다.
 
신라사는 크게 [[신라 상대|상대]], [[신라 중대|중대]], [[신라 하대|하대]]로 나뉘는데, 상대는 [[박혁거세 거서간]]부터 [[신라 진덕여왕|진덕여왕]]까지의 28대 771년으로, 건국 이후 [[부족국가]]에서 [[고대국가]]로의 발전 및 팽창으로 [[고구려]], [[백제]]와 양립하던 시기이다. 중대는 [[신라 태종 무열왕|태종 무열왕]]부터 [[신라 혜공왕|혜공왕]]까지의 8대 127년으로, 삼국 통일 및 그 직후의 신라문화의 황금기이다. 하대는 [[신라 선덕왕|선덕왕]]부터 [[신라 경순왕|경순왕]]까지의 20대 156년으로, 계속된 평화와 왕위 계승권 싸움으로 혼란해져 기울어간 시기이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