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고슬라비아 해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9년 전
1992년 1월, 크로아티아군은 전열을 정비하며 반격을 시작하였고, 크로아티아에 거주하던 세르비아인들이 세르비아로 탈출하던 가운데 남아 있던 세르비아인들은 크로아티아군에게 혹독한 보복을 당해 인권침해 문제가 제기되기도 하였다.
 
1992년 3월에는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보스니아]]까지 내전이내란이 확대되었다. 애초에 보스니아 정부는 중립을 선언하였으나, 이미 독립파(보스니아인)와 연방 잔류파(세르비아인)로 갈려 분쟁이 시작되고 있었던 상황이었다. 결국 보스니아는 독립을 선언하였으며, 연방군은 즉각 보스니아를 공격하면서 보스니아내란을 일으킨다.
 
한편, 계속된 내란으로 유고연방의 붕괴를 피할 수 없게 되자, 1992년 4월에 세르비아는 [[몬테네그로]]와 함께 신유고연방을 선언한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