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코스 카잔차키스"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잔글
| 가명 =
| 성 =
| 출생일 = 1883년, 2월 18일
| 출생지 = {{국기|그리스}} [[크리티]] [[이라클리오]]
| 사망일 = 1957년, 10월 26일
| 사망지 = {{국기|독일}} [[프라이부르크]]
| 직업 = [[소설가]], [[시인]], [[정치가]]
| 웹 사이트 =
}}
'''니코스 카잔차키스'''([[그리스어]]: Νίκος Καζαντζάκης, [[1883년]]- [[2월 18일]] ~ [[1957년]] [[10월 26일]])는 현대 [[그리스]] 문학을 대표하는 [[소설가]]이자 [[시인]]이다. 동 서양 사이에 위치한 그리스의 지형적 특성과 터키 지배하의 기독교인 박해 겪으며 어린시절을 보낸 그는 이런 경험을 바탕으로 그리스 민족주의 성향의 글을 썼으며, 나중에는 [[앙리 베르그송|베르그송]]과 [[니체]]를 접하면서 한계에 도전하는 투쟁적 인간상을 바탕으로 글을 썼다. 소설 <십자가에 못박히는 그리스도>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는데, 시적인 문체의 난해한 작품을 남기고 있다.<ref>{{글로벌2}}</ref>
 
'''니코스 카잔차키스'''([[그리스어]]: Νίκος Καζαντζάκης, [[1883년]]-[[1957년]])는 현대 [[그리스]] 문학을 대표하는 [[소설가]]이자 [[시인]]이다. 동 서양 사이에 위치한 그리스의 지형적 특성과 터키 지배하의 기독교인 박해 겪으며 어린시절을 보낸 그는 이런 경험을 바탕으로 그리스 민족주의 성향의 글을 썼으며, 나중에는 [[앙리 베르그송|베르그송]]과 [[니체]]를 접하면서 한계에 도전하는 투쟁적 인간상을 바탕으로 글을 썼다. 소설 <십자가에 못박히는 그리스도>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는데, 시적인 문체의 난해한 작품을 남기고 있다.<ref>{{글로벌2}}</ref>
 
== 생애와 문학세계 ==
 
=== 태어나서 1차대전[[제1차 세계 대전]] 까지 ===
[[파일:Kazantzakisgrave.jpg|right|thumbnail|200px|[[이라클리오]]에 있는 니코스 카잔차키스의 무덤.]]
 
1883년 [[오스만 제국]] 치하 [[크리티]] 섬의 [[이라클리오]]에서 태어났다. 아버지 미할리스 카잔차키스는 곡물과 포도주 중개상으로 중산층에 속했다. 그는 크리티 섬에서 중등 교육을 마치고 1902년 [[아테네 대학교]]에서는 [[법학]]을 공부했으며, 재학 도중 수필 《병든 시대》와 소설 《뱀과 백합》을 출간하기도 했으며 희곡도 쓰기도 했다. 1907년에는 [[파리 (도시)|파리]]로 유학했으며 베르그송과 니체 [[철학]]을 공부했다. 1911년 그리스로 돌아와 갈라테아 알렉시우와 결혼했으며 [[제1차 발칸 전쟁]]이 발발하자 육군에 자원 입대하여 [[엘레프테리오스 베니젤로스|베니젤로스]] 총리 비서실에서 복무하기도 했다. 1917년 고향 크리티 섬에 돌아와 후에 그리스인 조르바의 주인공 알렉시스 조르바의 모델이 된 요르고스 조르바와 함께 갈탄 채굴 및 벌목 사업을 했었으며, 이것이 소설 그리스인 조르바로 발전하였다. 1919년 베니젤로스 총리에 의해 공공복지부 장관으로 임명되어 [[제1차 세계 대전|1차대전]] 평화 협상에 참가하기도 했으나 이듬해 베니젤로스의 자유당이 선거에 패배하여 장관직을 사임하고 파리로 갔으며 그 후 유럽을 여행했다.
 
=== 1차대전에서제1차 세계 대전에서 죽을 때까지 ===
==== 공산주의 경도 ====
빈에 체재하는 도중 1922년 [[그리스-터키 전쟁 (1919년-1922년)|그리스 터키 간 전쟁]]에서 그리스가 패배했다는 소식을 듣자 이전 민족주의를 버리고 [[공산주의]] 성향을 나타내기도 했으며 [[소비에트 연방]]에 대한 동경으로 러시아 어 공부를 하기도 했다. 1925년, 1928년에는 공산주의 활동으로 인해 정부로부터 탄압을 받기도 했으나 [[루사코프 사건]]이 발생한 이후 소비에트 체재에 대해 회의적인 입장으로 변했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