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32 바이트 추가됨 ,  12년 전
잔글
[[1939년]] [[9월 1일]], 2차 세계 대전의 발발을 고하는 폴란드 침공 작전이 개시되었다. 비트는 여전히 도이칠란트 SS연대 3중대장으로 복무하고 있었다. [[독일 켐프 기갑사단|켐프 기갑사단]]의 지원 역할에 국한된 임무를 부여받은 도이칠란트였지만 비트의 중대는 힘든 싸움을 여러 번 경험해야 했다. 작전을 무사히 치르어낸 비트는 열흘 동안의 전투에서 펼친 자신의 용맹과감한 행위로 1급 및 2급 철십자장을 수훈하게 되었다.
 
1939년 10월, [[SS대위]]로 승진해 SS보병연대(차량화)로 개편된 도이칠란트의도이칠란트 연대의 1대대장이 되었다. 같은 달, SS전투사단이 편성되었고, [[파울 하우서]] SS중장이 사단장에 임명되었다.
 
비트는 [[프랑스 침공]] 당시 자신의 대대를 이끌고 다시 한 번 그 용맹함과 뛰어난 지휘능력을 증명해 보였다. 1940년 5월 27일, 비트의 대대는 20대의 영군 [[마틸다 보병전차]]로부터 공격을 받았다. 대전차 병기가 전무한 상황이였음에도 불구하고 비트는 휘하 대대를 고무해 수류탄과[[수류탄]]과 임기응변으로 9량의 영군영국군 전차를 격파했다. [[파울 하우서]]는 전투 보고서에서 비트의 행동에 대해 이렇게 평가했다.
 
{{인용문|"저항 정신 바로 그 자체라고 비트를 말하고 있는 연대장의 의견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비트는 어떠한 상황에 직면하더라도 결코 물러서지 않을 젊은 지휘관의 표상인 것이다." }}
 
전차부대를 격파한 공적으로 비트는 1940년 9월 4일 [[기사십자장]]을 수훈했다. 10월 16일, 보병연대(차량화) 라이프슈탄다르테 SS 아돌프 히틀러로 전속되어 동 부대 3대대장이 되었다.

편집

36,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