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습곡: 두 판 사이의 차이

23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r2.7.1) (로봇이 바꿈: la:Studium (musica))
편집 요약 없음
일반적으로 음계, 분산화음, 트리오, 옥타브 등 특수한 테크닉의 완성을 목적으로 쓰여, 17-18세기의 [[전주곡]]이나 [[토카타]]풍을 닮은 것으로 생각된다. 형식은 [[3부형식]]으로 된 것이 대부분이다. [[클레멘티]]의 《그라두스 아드 파르나숨》(1817)은 에튀드의 선구적 존재이다.
 
[[프레데리크 쇼팽]]은 [[연습곡 (쇼팽)|27곡의 연습곡을연습곡]]을 작곡하였는데, 연습곡 작품번호 25의 6은 평행 화성 3도 연습을 위하여, 작품번호 25의 7은 [[폴리포니]] 멜로디에서의 가락을 살리는 연습을 위하여, 작품번호 25의 10은 평행 옥타브의 연습을 위하여 쓰여졌다. 그러나 연습곡도 하나의 완전한 곡이며 음악적인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어 연주회에서 많이 연주된다.
 
{{글로벌}}

편집

2,0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