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2,125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참고문헌 =
}}
'''콩고 강'''(Congo River)은 [[아프리카]] 중서부에서 가장 긴 [[강]]이다. 길이는 4,700km로 아프리카에서 [[나일 강]] 다음으로 길다. 유역의 강수량은 [[남아메리카]]의 [[아마존 강]]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으며, 세계에서 수심이 가장 깊은 강이다.[[중앙아프리카]]의 대부분을 유역분지로 하면서 시계반대 방향으로 돌아 흐른다. 콩고 강이라는 이름은 강 하구에 자리했던 옛 [[콩고 왕국]]에서 따 온 것이다. 콩고 강을 끼고 있는 [[콩고 공화국]]과 [[콩고 민주 공화국]]의 이름도 여기서 왔다. [[:en:1971년|1971년]]부터 [[:en:1997|1997]]까지 [[자이르]] 정부에서는 이 강을 '''자이르 강'''이라 불렀다. 발원지는 동부아프리카 고원의 서쪽 사면으로 잠비아의 [[탕가니카 호]]dhk,[[음웨루 호]] 남쪽 끝 부근이다.
상류는 몇 개의 작은 지류와 호수를 만나면서 급류를 이루고 흐르다가 7개의 폭포로 구성되어 있는 보요마 폭포로 떨어진 후 [[키상가니]]를 거쳐 원형에 가깝고 매우 넓은 콩고분지로 흘러 들어가 주변의 담수를 빨아드린다.
 
저지대에 이르러 강폭은 13km에 이르며 곳곳에서는 길게 형성된 하중도에 의해 흐름이 몇 개로 나누어지기도 한다. 콩고분지의 대부분은 열대우림 지대이며 강 주변으로는 넓은 습지대가 형성되어 있다. 이 열대의 습지 지대는 여러 차례의 범람으로 형성된 것으로 특히, 분지의 서쪽 지역에 잘 발달한다.
 
'''콩고 강'''은 콩고 분지의 남서쪽 [[바테케 고원]]을 잘라 형성된 협곡을 따라 분지를 빠져나온다. 협곡의 회랑을 빠져나온 강은 폭이 다시 넓어지면서 폭이 27km에 이르는 [[말레보 호]]로 흘러들어간다. 콩고의 수도 [[브라자빌]]은 호수의 북쪽에 위치하고 [[콩고민주공화국]]의 수도 [[킨샤사]]는 호수의 남쪽에 위치한다. 이 호수에서 [[콩고 강]]의 상류를 따라 1,600km까지 항해할 수 있다.
 
[[[말레보 호]]]를 지나면 급류와 폭포가 나타나는데 이는 유럽인들의 탐험과 바다로의 접근을 막는 역할을 해왔다. 하류의 320km의 구간에서 강은 협곡을 따라 거의 300m의 높이를 내려간 후에 대서양의 [[맹그로브 숲]]에 도달한다. 콩고 강은 하류의 유속이 너무 빨라 하구에 삼각주가 형성되지 않는다. 대신 바다 밑에도 큰 협곡을 만들어 흐르다가 해저 선상지에 운반물질을 퇴적한다.
 
[[말레보 호]], [[보요마 폭포]], [[키상가니]] 등 콩고 강의 주요 지형은 영국의 탐험가 '''헨리 스탠리'''에 의해 이름이 지어졌는데, 그는 프랑스의 '''피에르 브라자'''와 함께 [[아프리카]]를 탐험한 최초의 유럽인이다.
 
 
콩고 강의 수원지는 [[동아프리카 지구대]]의 고원과 산에 있는 [[탕가니카 호]]나 [[음웨루 호]] 등이다.
 
== 주석 ==

편집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