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카 시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잔글
잔글 (→‎개요)
[[538년]]에 [[백제]]의 [[백제 성왕|성왕]]이 석가불상과 경전 등을 일본에 보내 [[불교]]가 공인되고, [[587년]] 천황이 불교에 귀의하여 [[모노노베노 모리야]]와 [[소가노 우마코]]가 대립하게 된다. 후의 [[쇼토쿠 태자]]는 [[소가 씨]] 편에 서서, [[모노노베 씨]]를 멸망시켰다. <ref>{{서적 인용 |저자=[[홍윤기 (1957년)|홍윤기]] |제목=일본 천황은 한국인이다 |꺾쇠표= 예 |연도= 2000 |출판사=효형출판 |위치=|id=ISBN 8986361329 |쪽= 87 |인용문 = 소가노 우마코 대신은 오랜 세월 인내와 투쟁 속에서 배불파(排佛派)의 우두머리 모노노베노 모리야〔物部守屋, 515~587〕일당을 섬멸시킨 것이다. }} </ref>모노노베 씨를 멸망시킨 이후 약 반세기 동안 소가 씨는 대신(大臣)이 되어 권력을 잡았다. [[588년]]에는 소가노 우마코가 아스카에 [[아스카데라|호코지]](法興寺)를 세우기 시작한다. <ref>{{서적 인용 |저자=허인순 등 |제목=이미지로 읽는 일본문화 |꺾쇠표= 예 |연도= 2009 |출판사=어문학사 |위치=|id=ISBN 9788961840927 |쪽= 128 |인용문 = 596년에 나라에 세워진 아스카데라飛鳥寺는 일본 최초의 불교사원으로, 소가노 우마코가 후원하여 백제의 승려와 장인들이 지었다. }} </ref>[[592년]] 소가노 우마코는 [[야마토노아야노 코마]]에게 [[스슌 천황]]을 [[암살]]하게 하고, 여제 [[스이코 천황]]을 옹립한다. 우마야도 황자(쇼토쿠 태자)는 황태자로 세워지고 [[섭정]]이 되었다. <ref>{{서적 인용 |저자=[[이덕일]] |제목=우리 역사의 수수께끼3 |꺾쇠표= 예 |연도= 2004 |출판사=김영사 |위치=|id=ISBN 8934916540 |쪽= 78~79 |인용문 = 스순천황이 소가노 우마코의 전횡에 불만을 느끼자 소가노 우마코는 심복 야먀토아야노아타이 고마(東漢直駒)를 시켜 천황을 암살하고 30대 비다쓰천황의 부인이자 자신의 질녀인 도요미케가시히야히메(炊屋姫)황후를 즉위시켰다. 그녀가 제33세 스이코(推古) 여제인데, 소가노 우마코는 2차 불교 전쟁에 적극 가담했던 우마야도황자를 황태자로 삼았다. 소가노 우마코의 손자뻘이었던 우마야도황자가 그 유명한 쇼토쿠(聖德)태자였다. }} </ref> 스이코 천황은 소가노 우마코의 협력을 얻어 내외의 새로운 움직임에 대응해서 국정을 이끌어 갔다. <ref>{{서적 인용 | 저자 = 연민수 |제목= 일본역사 |꺾쇠표 = 예 |출판사=보고사 |연도=1998 |쪽=39~40 |id = ISBN 89-86142-81-3 |인용문 = 6세기 말 조정에서는 소가씨(蘇我氏)가 대립하고 있던 모노노베씨(物部氏)를 타도하고 이윽고 스슌(崇峻) 천황마저 살해하였다. 이러한 정세하에서 즉위한 여제 스이코(推古)는 쇼토쿠(聖德) 태자를 섭정으로 하고 소가노 우마코(蘇我馬子)의 협력을 얻어 내외의 새로운 움직임에 대응해서 국정을 이끌어 갔다. }} </ref> 스이코 천황은 우선 불교에 의한 국내의 통일을 꾀하기 위해 불교흥륭의 조를 공포했다. 그리고, [[관위12계]]를 제정(604년)하여 개인의 재능과 공적에 따라서 유교의 덕목인 덕(德)․인(仁)․예(禮)․의(義)․지(智)를 취하여 이를 대소로 나눠 12계로 하는 지위를 정하고 그 상징으로서 색과 장식에 의해 등급을 표시한 관(冠)을 수여한 것이다.<ref>{{서적 인용 | 저자 = 연민수 |제목= 일본역사 |꺾쇠표 = 예 |출판사=보고사 |연도=1998 |쪽=40 |id = ISBN 89-86142-81-3 |인용문 = 우선 불교에 의한 국내의 통일을 꾀하기 위해 불교흥륭의 조를 공포했다. 이어서 관위 12계를 제정하여 개인의 재능과 공적에 따라서 지위를 정하고 그 상징으로서 관(冠)을 수여하였다.<sup>12)</sup>... 12) 유교의 덕목인 덕(德)․인(仁)․예(禮)․의(義)․지(智)를 취하여 이를 대소로 나눠 12계로 하고 관(冠)의 색과 장식에 의해 등급을 표시했다. }} </ref> 쇼토쿠 태자가 [[십칠조헌법]]을 만들어 불교의 번성에 힘을 쏟는 등, 천황중심의 이상적인 국가체제를 세우는 초석을 쌓았다.
 
[[607년]], [[오노노 이모코]]가 [[견수사]]로서 [[수나라|수]]를 방문하여, 수의 황제에게 국서를 전달한다. 유학생, 유학승을 수에 유학시켜서 수의 문화를 크게 받아들여, 국가의 정치・문화의 향상에 노력했다. [[620년]]에는, 쇼토쿠 태자가 소가노 우마코와 함께 [[덴노키]], [[고쿠키]] 등을 편찬했다.소가 가문은 [[소가노 이나메]](蘇我 稲目, ? ~570), [[소가노 우마코|우마코]](馬子), ? ~626), 에미시(蝦夷, ?~645), 이루카(入鹿, ?~645)의 4대에 걸쳐 번성하여 그 세력이 천황을 능가하게 되었다. 622년에 [[쇼토쿠 태자]], 628년에 [[스이코 천황]]이 죽자, 소가노 에미시는 자신이 추대한 [[조메이 천황]](舒明) 덴노(재위 629~641)를 억지로 즉위시킨 후, 병사로 하여금 자신의 저택을 지키게 하고 자기의 묘를 만드는 데 전국의 백성을 사적으로 부리며 그것을 ‘미사사기(陵, 원래 덴노의 묘를 부르는 말)’로 부르게 하는 등 신하로서의 도를 넘는 파행이 눈에 띄었다. <ref>{{서적 인용 |제목= 일본의 이중권력 쇼군과 천황 | 저자= 다카시로 고이치 |꺾쇠표 =예|연도= 2006 |출판사= 살림 |쪽= 14 |id=ISBN 8952205030 |인용문= 소가 가문은 소가노 이나메(蘇我 稲目, ? ~570), 우마코(馬子), ? ~626), 에미시(蝦夷, ?~645), 이루카(入鹿, ?~645)의 4대에 걸쳐 번성하여 그 세력이 덴노를 능가하게 되었다. 622년에 쇼토쿠 태자, 628년에 스이코 덴토가 죽자, 소가노 에미시는 자신이 추대한 조메이(舒明) 덴노(재위 629~641)를 억지로 즉위시킨 후, 병사로 하여금 자신의 저택을 지키게 하고 자기의 묘를 만드는 데 전국의 백성을 사적으로 부리며 그것을 ‘미사사기(陵, 원래 덴노의 묘를 부르는 말)’로 부르게 하는 등 신하로서의 도를 넘는 파행이 눈에 띄었다. }}</ref>
 
국조제(国造制)가 늦어도 스이코 조정 즈음 전국적으로 시행되고 있었다. 국조(国造)란 왕권에 복속한 각지의 유력호족에게 부여한 일종의 호칭으로, [[야마토 정권]]의 지방관 같은 성격을 가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