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주부원숭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잔글 (r2.7.2) (로봇이 더함: fa:میمون دماغ‌دراز)
}}
 
'''코주부원숭이'''(proboscis monkey)는 [[긴꼬리원숭이과]]에 속하며 학명은 Nasalis larvatus이다. [[불원숭이]]라고도 하며 긴 코 때문에 코주부원숭이로 불린다. 몸길이 54-76㎝, 꼬리길이 52-76㎝이다. 몸무게는 암컷이 8-12kg, 수컷이 16-23kg이다. 몸빛깔은 밝은 적갈색이나 가슴과 배는 하얀색이다. 이 원숭이의 최대의 특징은 코라고 할 수 있다. 수컷은 길고 두툼하게 살찐 코를 가지고 있다. 수컷의 코는 10㎝나 아래로 늘어지는 때도 있다. 나팔소리 같은 우렁찬 소리를 낼때는 코가 우뚝선다. 아마도 다른 원숭이들에게 위험을 알리는 소리를 크게 해 주는 확성기 같은 기능을 하는 듯하다. 화가나면 코가 빨개지거나 부풀러 오르기도 한다. 암컷과 새끼의 코는 수컷보다 훨씬 훨씬 짧고 앞으로 툭 튀어나와 있으며 울음소리도 작다. 먹이는 어린 나뭇잎이나 가지가 주식이다. 어른 원숭이는 머리·등·어깨·넓적다리가 붉은색이고, 팔과 다리는 엷은 회색이다. 새끼는 은청색으로 태어나 3개월이 지나면 회색이 된다. 한배에 한 마리의 새끼를 낳는다. 날카로운 어금니가 있어서 잎을 쉽게 잘게 부술 수 있으며, 엄지손가락이 잘 발달해 먹이를 집기가 좋다. 긴 손가락과 발가락으로 나뭇가지를 잡고 잽싸게 나무를 오르내린다. 큰 수컷은 한 손으로 긴 코를 제치고 먹이를 먹는다. 평균 30마리 정도가 무리를 지어 활동한다. 변화가 심한 음성을 가지고 있어 강을 왕래하는 배 위에서 이들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물가를 좋아하며 헤엄도 잘 친다. 냇가를 따라서 [[망그로브]] 숲이나 물가 가까운 산림에 서식한다. [[보르네오칼리만탄 섬]]에 분포한다.
 
== 주석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