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편집 요약 없음
'''박홍규'''(朴洪圭, [[1952년]] [[9월 9일]] ~ )는 [[대한민국]] [[경상북도]] [[구미시]] 출신의 진보적 법학자이다. 현재 [[영남대학교]] 교수이다.
 
자치, 자유, 자연을 [[아나키즘]], 즉 무정부주의의 기본 이념으로 본다. 그러나 주로 개별적 차원의 해방에 방점을 둠으로써, 과학적 사회주의,평등주의에공산주의에 대해서는 한국적 현실의 이데올로기적 제약 때문인지 간과하는 측면이 없지 않다. 특히 폭력, 테러에 대한 거부감이 강하다. 물론 이도 한국의 현실에서 어쩔 수 없는 제약이지만한계이겠지만, 근대근대의 대표적인 아나키즘이 강력한 사회 사상으로 떠오른 이유가 철저한 파괴 후에 철저한 평등과 자유의 구현을 추구한 많은 전투적인 아나키스트, 특히 단재 [[신채호]]와 [[박열]]을 아나키스트로 인정하면서도 이를 경원하거나 거부하고경원시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 저서와 역서 ==
* 《대한민국을 눈물로 씁니다》 2007
* 《예술 정치를 만나다》 2007
* 《반민주적인 너무나 반민주적인》 20006
* 《교양의 즐거움》 2005
* 《젊은날의 깨달음》(공저) 2005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