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대한복음교회"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기독교대한복음교회'''(基督敎大韓福音敎會)는 [[개신교1935년]] 최태용이 교파이다.창시한 [[1935년기독교]] 최태용 감독이 창시했으며, “신앙은 [[복음신흥 종교]]적이고이다. “신앙은 복음적이고 생명적이어라, 신학은 충분히 학문적이어라,[[교회]]는교회는 [[한국인]] 자신의 [[교회]]이어라”를교회이어라”를 교회의 사목방향으로 삼고 있다. 현재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회원교단으로 활동중이다회원교단이다.
 
==77 신앙선언문==
 
{{인용 상자|
1. 우리는 [[하나님]] 말씀만으로 살 것을 다시 확인한다. 오늘 이 세대를 지배하는 [[돈]]과돈과 힘의 [[철학]], 그 어떤 인간 중심적 주의를 배격하며 하나님 말씀에 의한 철저한 삶을 결단한다.
 
2. 우리는 [[세속]]· 향락· [[현실주의]]에현실주의에 도전하며 [[복음]]적이고복음적이고 생명적인 신앙으로서 새 시대의 윤리를 제창한다.
 
3. 우리는 땅 끝까지 [[복음]]을복음을 전하라는 주님의 명령에 따라 이 땅의 끝까지, 사회의 구석 끝까지, 심령의 끝까지 복음을 전하기 위하여 우리가 존재한다는 사실을 고백하며 우리의 모든 것을 드릴 것을 다짐한다. 또한 [[교회]]가교회가 교회 되게 하는 일에 우리의 선교적 사명이 있다고 믿는다. 스스로를 위하여 있는 교회나 기득권 층을 대변하는 교회나, 소수 [[엘리트]]의엘리트의 교회로서가 아니라 만인의 교회, 곧 하나님이 아파하시는 소자(小者,약자)들의 [[교회]]가교회가 되도록 해야 할 사명이 있음을 다짐한다.
 
4. 우리는 우리의 [[교회]]가교회가 [[한국인]] 자신의 힘과 노력으로서 세워지고 발전되어야 하며 우리의 신앙고백과 찬양이 우리 자신의 짓과, 음과, 선과, 멋으로 이루어져야 한다고 믿는다. [[문화사]]적으로나문화사적으로나 우리 자신의 것과 단절된 세대에 살고 있는 우리는 자신의 것을 되찾을수록 [[십자가]] 앞에서 참된 나를 보게되며 또한 바른 회개를 할 수 있다고 믿는다.
 
5. 우리의 아픔은 남과 북, 동과 서의 담이 더욱 커가고 높아지는 데 있다. 교회는 하나의 대립된 세력으로서가 아니고 이 양자의 통일과 평화 화해의 길을 열어 인류 공동의 삶을 구현하는 데 있음을 확신한다. 이를 위하여 우리는 연합운동에 앞장서며 다시 오실 만유의 주, 만왕의 왕, [[예수 그리스도]]께서그리스도께서 그의 나라를 이루실 때까지 최선을 다한다.
|
[[1977년]] [[7월 7일]] 기독교대한복음교회 제19차 정기총회 총대일동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