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4 바이트 제거됨 ,  7년 전
==3독==
 
[[불교]]에서는 [[번뇌]]는 [[중생]]으로 하여금 '[[출세간출세간의 선]]의 [[선한 마음]][出世善心]'을 내는 것을 방해한다는 뜻에서 [[번뇌]]를 [[독]]이라고도 하는데, [[탐 (마음작용)|탐]](貪){{.cw}}[[진 (마음작용)|진]](瞋){{.cw}}[[치 (마음작용)|치]](癡)의 3가지 [[마음작용]]은 이러한 작용이 가장 심하기 때문에 '''3독'''(三毒)이라고도 한다.{{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2171&DTITLE=%A4T%ACr 三毒]". 2012년 10월 28일에 확인|quote=<br>"三毒: 指貪欲、瞋恚、愚癡(又稱貪瞋癡、淫怒癡、欲瞋無明)三種煩惱。又作三火、三垢。一切煩惱本通稱為毒,然此三種煩惱通攝三界,係毒害眾生出世善心中之最甚者,能令有情長劫受苦而不得出離,故特稱三毒。此三毒又為身、口、意等三惡行之根源,故亦稱三不善根,為根本煩惱之首。"}}{{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4%B8%89%E6%AF%92&rowno=1 三毒(삼독)]". 2012년 10월 28일에 확인|quote=<br>"三毒(삼독): 탐욕(貪欲)ㆍ진에(瞋恚)ㆍ우치(愚癡)의 세 번뇌. 독이라 한 것은 『대승의장』에 “3독이 모두 3계의 온갖 번뇌를 포섭하고, 온갖 번뇌가 중생을 해치는 것이 마치 독사나 독용(毒龍)과 같다” 하고, 『법계차제』에는 “독은 짐독(䲴毒)으로 뜻을 삼고, 내지 출세의 선심(善心)을 무너뜨리는 까닭이라”고 함."}}
 
또한 [[윤회]]가 시작된 이래로 지금까지 오랜 기간 동안 계속하여 '[[고 (불교)|고]](苦)를 받을 수밖에 없는 상태, 즉 [[3계]]에 속박된 상태'로 [[중생]]을 묶어 놓고 있으며 이 속박의 상태를 벗어나는 것을 방해하기 때문에 '''3독'''(三毒)이라고도 한다.{{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2171&DTITLE=%A4T%ACr 三毒]". 2012년 10월 28일에 확인}}{{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4%B8%89%E6%AF%92&rowno=1 三毒(삼독)]". 2012년 10월 28일에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