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영호 (군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733 바이트 제거됨 ,  8년 전
 
== 경력 ==
1942년 [[일제강점기]]에 [[강원도]] [[통천군]]에서 태어났다. [[1959년]] 8월 [[조선 인민군]]에 입대하여, [[김일성군사종합대학]]을 졸업하였다. [[2002년]] 4월, 인민군 중장으로 승진했으며, [[2007년]] 4월 창군 75돌 열병식을 지휘하면서 대외적으로 알려졌다. [[2009년]] 2월에 대장 진급과 함께 군 총참모장에 올랐다.
 
[[2010년 9월]]에 열린 [[조선로동당 제3차당대표자회]]에서 [[김정은]]과 함께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선출되었으며, 차수로 승진했다. 그리고 [[김정일]]과 [[김영남]], [[최영림]]과 함께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으로 선출되었다. 리영호는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후계자 시절부터 군부를 장악하는 데 핵심적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12년]] 7월 15일,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가 정치국 회의를 열어 정치국 상무위원 겸 인민군 총참모장 리영호를 신병을 이유로 일체의 당직에서 해임한 소식을 조선중앙통신에서 전했다.<ref>{{웹 인용|url=http://www.yonhapnews.co.kr/politics/2012/07/16/0503000000AKR20120716164151043.HTML?template=2085 |제목=정부 "리영호 해임 사안엄중..예의주시"(종합) |확인일자=2012년 7월 16일 |작성일자=2012년 7월 16일 |저자=[[연합뉴스]]}}</ref>
 
북한은 권부 내 고위직 인사를 해임할 때 구체적인 병명을 밝히지 않은 채 신병(身病)관계라는 모호한 표현을 종종 써왔다. 또한 리영호와
조선인민군 총정치국장인 최룡해의 권력투쟁이 있었다는 소문이 있다.
 
==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
익명 사용자